국립해양생물자원관, 검은싸리모자반에서 여드름 치료효과 규명

국립해양생물자원관, 검은싸리모자반에서 여드름 치료효과 규명

  • 승인 2018-11-26 11:02
  • 수정 2018-11-26 11:02
  • 나재호 기자나재호 기자
검은싸리모자반에서 여드름 치료효과 규명


국립해양생물자원관(관장 황선도)이 국내 자생해조류인 검은싸리모자반이 여드름 예방과 치료에 우수한 효능이 있다는 사실을 규명했다.

자원관 응용연구실과 인제대 최일환 교수팀이 공동 수행한 해양수산생물 천연물 확보 및 소재 개발연구를 통해 검은싸리모자반 추출물이 피부 상재균에 의한 여드름에 효과를 나타내면서도 피부 안정성을 높이는 효능을 갖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

연구진에 따르면 천연 프로피오니박테리움 아크네스 여드름균을 주입한 피실험체에 검은싸리모자반 에틸 아세테이트 분획물이 함유된 연고를 바르면 여드름 농양 크기가 감소하는 것을 확인했으며 이와 관련해 지난 8월 특허출원도 완료했다.

여드름 발병 원인은 아직까지도 명확하지 않지만 피지의 과잉분비, 피지의 배출억제, 프로피오니박테리움 아크네스등 피부 상재균이 발병 원인으로 보고되고 있다.

지금까지 알려진 여드름 치료 약물은 항안드로겐제, 비스테로이드계 소염제, 여테트라사이클린, 에리스로마이신 등 항생제가 이용되고 있지만 지속적으로 사용하게 되면 소화장애, 광독성 피부염, 피부자극 등의 부작용을 유발한다.

이에 따라 검은싸리모자반을 원료로 이용하고 대량확보에 대한 한계점을 극복한다면 화학적 물질의 부작용을 해소하는 천연화장품 산업분야에 활용가치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검은싸리모자반은 우리나라 동.남해안 조간대 하부, 조하대 상부 암반에 서식하는 갈조류 모자반과의 해조류로 지금까지 식품원료, 화장품원료, 의약품원료로 등록돼 있지 않은 해양생물이다.

전 세계적으로 기능성 화장품 시장은 연평균 17%의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그 중 천연화장품이 글로벌 기능성 화장품 시장의 핵심 트렌트로 자리잡고 있는 추세다.

유종수 해양바이오연구본부장은 "확보된 검은싸리모자반 추출물을 기반으로 천연화장품 소재로 개발해 산업적 활용을 위한 후속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며 "우리나라 자생 해양생물을 이용한 기능성 천연화장품 소재 개발을 통해 나고야의정서 발효로 인한 해외 원료수입의 부담을 덜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검은싸리모자반이란 명칭은 지난 10월 진행된 해양생물 우리말 이름 지어주기 대국민 선호도조사를 통해 선정된 미아베모자반의 바뀐 우리말 이름이다.서천=나재호 기자 nakija200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토론토 류현진, '괴물투' 모습 돌아왔다
  2. 시티즌 첫 유관중 홈경기! 팬들 위해 선물 보따리 푼다
  3. [새책] "불면의 하룻밤이 오랜 여행보다 훨씬 더 많은 생각을 낳는다"
  4. 제32회 대전미술대전 김영창씨 '먹감나무 3층장' 전체 대상 수상
  5. [대전기록프로젝트] 당신의 담
  1.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2.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3. 제보자가 낸 고소장이 피고소인에게 전달?… "제보자 불이익 받았다" 주장
  4. 규제에도 더 오르는 대전 아파트 값, 세종은 '활활'
  5. 경찰청 경무관급 전보 인사 발표… 충청권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