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개학기 학교주변 식품판매업소 특별단속

공주시, 개학기 학교주변 식품판매업소 특별단속

관내 52개 업소 점검 결과 4개소 적발해 행정처분

  • 승인 2019-03-15 21:30
  • 수정 2019-03-15 21:30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공주시가 개학기를 맞아 학생들의 안전한 먹거리 환경 조성을 위해 학교 주변 식품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원산지표시와 식품위생분야 특별단속을 벌여 4개소에 대해 행정처분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 4일부터 2주간 벌인 주요 점검 내용은 원산지 거짓표시와 미신고 영업 행위, 식재료 및 제품의 유통기한 경과, 식품의 위생관리 여부 등으로, 학교주변 주요 패스트 푸드점과 편의점, 간편식 판매업소 등 52개소에 대한 점검을 실시했다.

시는 점검결과 원산지표시법 위반 4개소를 적발하고 행정처분을 내렸다.

오동기 시민안전과장은 "이번 특별단속은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안전한 먹거리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라며 "관련 업소에서는 자율적으로 위생관리 수준 향상에 앞장서 줄 것"을 당부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2.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3.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4.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5.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