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북측 비핵화 협상중단 고려 언급' 진의 파악중

靑, '북측 비핵화 협상중단 고려 언급' 진의 파악중

"최선희 부상 발언, 관련사항 파악하기 위해 북한과 물밑 접촉 중"

  • 승인 2019-03-16 10:11
  • 수정 2019-03-16 10:11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청와대
청와대는 15일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의 '비핵화 협상중단 고려' 기자회견과 관련해 "최 부상이 정확하게 무슨 발언을 했고, 그 발언의 의미가 무엇인지 다각도로 접촉해서 진의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 순방을 수행 중인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현지 브리핑에서 "캄보디아 총리와의 정상회담 도중 강 장관이 대통령에게 보고했다"고 전했다.

김 대변인은 관련 사항을 파악하기 위해 북한과 물밑접촉을 하고 있다면서 "북한과 소통에 어려움이 있지는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어떤 상황에서도 우리 정부는 북미협상 재개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최 부상의 발언만으로는 현 상황을 판단할 수 없다"면서 "상황을 면밀하게 주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서울=오주영 기자 ojy83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2.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3.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4.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5.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