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정호 서산시장, 주요 현안 국가계획 반영 '잰걸음'

맹정호 서산시장, 주요 현안 국가계획 반영 '잰걸음'

국토연구원 방문, 강현수 국토연구원장 면담
수도권 전철 서산·태안 연장 등 주요 현안 제5차 국토종합계획 반영 요청

  • 승인 2019-03-16 10:10
  • 수정 2019-03-16 10:10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LEE_7341
맹정호 서산시장이 지난 15일 국토연구원을 방문해 강현수 국토연구원장을 면담하고 주요 현안사업의 국가계획 반영을 요청했다.
LEE_7325
맹정호 서산시장이 지난 15일 국토연구원을 방문해 강현수 국토연구원장을 면담하고 주요 현안사업의 국가계획 반영을 요청했다.
LEE_7337
맹정호 서산시장이 지난 15일 국토연구원을 방문해 강현수 국토연구원장을 면담하고 주요 현안사업의 국가계획 반영을 요청했다.


맹정호 서산시장이 지역 현안 해결과 미래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서산시는 지난 15일 맹 시장이 국토연구원을 방문해 강현수 국토연구원장을 면담하고, 주요 현안사업의 국가계획 반영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날 맹 시장은 수도권 전철 서산· 태안 연장, 서산 대산항 인입철도 건설, 서산비행장 민항 건설, 가로림만 국가해양정원 조성, 천수만 권역 종합개발계획 등 지역 발전을 위한 현안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고 제5차 국토종합계획에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도심 교통난 해소와 관광, 산업 교통망 확장을 위해 '서산 대산 독곶~대로 확포장(국도 29호선, 32호선)'과 '인지 우회도로 개설(국도 32호선)'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제5차 국도, 국지도 5개년 계획에 반영할 것을 건의했다.

강현수 국토연구원장은 "서산시가 건의한 현안 사업의 필요성에 대해 충분히 공감한다."면서 "국가계획 반영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맹정호 시장은 "주요 국가계획이 2020년을 기점으로 새로 수립됨에 따라 선제적 대응을 위해 종합 대응 전략을 수립하고 부서 간 협업 네트워크를 구축했다."면서 "앞으로도 중앙부처와 국가계획 수립 기관을 지속적으로 방문해 건의하는 등 적극적인 대응으로 시정 주요 현안이 추진력을 얻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2.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3.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4.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5.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