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도 예술이 된다?

쓰레기도 예술이 된다?

서산 성연중, 자원 재활용 업싸이클링 활동 펼쳐

  • 승인 2019-05-14 11:29
  • 수정 2019-05-14 11:29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성연중 - 자원 순환 환경교육 체험 사진
서산 성연중, 자원 순환 환경교육 체험 사진


서산 성연중학교(교장 장도훈)는 최근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지속 가능한 마을을 꿈꾸며 자원 순환을 주제로 환경 교육을 실시했다.

서산,태안 환경교육센터 유일순 강사의 협조로 진행된 이번 교육을 통해 학생들은 쓰레기와 자원에 대한 새로운 기준을 공부하면서 자원과 환경에 대해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날 교육을 통해 학생들은 작은 관심과 노력만으로도 실천할 수 있는 학용품 끝까지 쓰기, 플라스틱 빨대 등 일회용품 안 쓰기, 분리배출 정확히 하기 등의 방법을 함께 찾고 실천할 것을 다짐하였다.

이어서 학생들은 복합 소재라서 재활용할 수 없는 CD 케이스에 연꽃, 맨드라미, 물질경이, 개미 등 주변에서 쉽게 만날 수 있는 동식물을 그려 넣어 쓰레기를 예술 작품으로 만드는 업싸이클링 활동을 직접 경험하는 시간을 가지기도 하였다.

이나영 학생은 "우리의 생활 태도와 관심의 정도에 따라 어떤 것은 쓰레기로 버려져 환경을 병들게도 하고, 어떤 것은 더 가치 있는 것으로 재탄생되기도 한다는 것이 놀라웠다. 무엇보다도 친구들과 함께 한 다짐과 약속을 지켜 평소에 쓰레기를 덜 배출하는 생활 습관을 가져야겠다고 결심했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장도훈 교장은 " 성연중학교는 앞으로도 더 다양한 주제와 지속적인 환경 교육 활동을 통해 학생들의 건강한 환경 의식 함양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는 계획을 밝혔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수도권 문화시설 또 휴관… 6월부터 대면 공연 시작하는 대전문화계 긴장감
  2. 사물을 보는 예술적 성취… 허상욱 시인 '시력이 좋아지다' 발간
  3. [영상]헌혈을 하면 코로나에 감염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알려드립니다.
  4.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립대전현충원에 버려지는 조화만 32톤
  5. 한달 늦은 부처님오신날 법요식 “몸과 마음 정화로 코로나 위기 극복해야”
  1. [날씨] 6월 1일(월) 낮 최고 30도 “초여름에 들어섭니다”... 오전 중부내륙 빗방울
  2. [날씨] 오전 중 '흐림'… 낮엔 맑고 최고기온 27도
  3. [건강] 치매의 증상과 원인 질병에 대해
  4.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5.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추락 사고·세종선 공사장 덤프트럭 사망사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