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신곡근린공원, 조성부지 쓰레기산 처리한다

의정부시신곡근린공원, 조성부지 쓰레기산 처리한다

  • 승인 2019-05-14 17:10
  • 수정 2019-05-14 17:10
  • 김용택 기자김용택 기자
신곡근린공원 조성부지 쓰레기산 처리한다
제공=의정부시
의정부시(시장 안병용)가 신곡근린공원 조성 부지 일대에 20여 년간 쌓여있었던 '쓰레기산' 처리에 착수한다.

이 26만여 톤에 달하는 '쓰레기산'은 1999년 허가를 받은 건설폐기물 중간처리업체가 영업 당시 인근 시유지를 무단으로 점용하고 허용보관량을 초과해 반입 받아 방치한 폐기물로 쌓여있다.

폐기물을 방치한 업체는 2016년 12월 20일 영업 허가가 취소되었고 해당 부지는 2009년 공원시설로 결정됐지만 산처럼 쌓인 방치폐기물 때문에 공원 조성 추진이 어려웠다.

이에 시에서는 방치폐기물 처리를 위해 15억 5천만 원의 국비와 2억 2천만 원의 도비 보조금을 포함한 22억여 원의 예산을 확보해 지난 3월 방치폐기물 처리 대집행 계획 수립 후 사전 작업을 완료하였으며, 5월 15일부터 6월 말까지 3만여 톤의 폐기물을 행정대집행으로 우선 처리할 예정이다.

이후 방치폐기물 처리이행을 보증한 한국건설자원공제조합에서 3만 톤을 처리하고, 잔여 폐기물량 측정 후 하반기에 추가 예산을 편성하여 연내 폐기물 전량을 처리할 계획이다.

19만여 톤에 달하는 토사는 공원 조성 시 재활용 방안을 검토 중에 있다.

이종태 자원순환과장은 "추가적인 오염이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방치폐기물을 신속히 처리하여, 깨끗한 환경이 시민들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의정부=김용택 기자 mk4303@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수도권 문화시설 또 휴관… 6월부터 대면 공연 시작하는 대전문화계 긴장감
  2. 사물을 보는 예술적 성취… 허상욱 시인 '시력이 좋아지다' 발간
  3.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립대전현충원에 버려지는 조화만 32톤
  4. [영상]헌혈을 하면 코로나에 감염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알려드립니다.
  5. 한달 늦은 부처님오신날 법요식 “몸과 마음 정화로 코로나 위기 극복해야”
  1. [날씨] 6월 1일(월) 낮 최고 30도 “초여름에 들어섭니다”... 오전 중부내륙 빗방울
  2. [날씨] 오전 중 '흐림'… 낮엔 맑고 최고기온 27도
  3. [건강] 치매의 증상과 원인 질병에 대해
  4.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5.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추락 사고·세종선 공사장 덤프트럭 사망사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