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휴가는 울진군으로 오세요!

올 여름 휴가는 울진군으로 오세요!

숨 쉬는 땅 여유의 바다 울진관내 7개 해수욕장 12일 일제 개장

  • 승인 2019-07-11 15:06
  • 수정 2019-07-11 15:06
  • 김원주 기자김원주 기자
이번 여름, 숨 쉬는 땅 여유의 바다 울진군 해수욕장에서3
경북 울진군은 하계 피서철 관내 해수욕장을 찾는 방문객들을 위하여 7개소 해수욕장의 편의시설 정비를 완료하고 12일부터 일제히 개장하여 8월 18일까지 38일간 운영한다.

울진군은 해수욕장 개장을 위하여 해수욕장 편의시설 정비, 해수욕장 주변 해안 환경정비를 완료하였으며, 무엇보다 어린이 등 가족들이 즐길 수 있는 물놀이 에어바운스와 간이 수영장을 운영하며, 물놀이 안전요원도 배치한다.

국내외 안전사고 등으로 안전문제가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는 가운데, 피서객들의 안전과 불의의 사고 시의 응급대처를 위해 수상안전요원 및 보건요원들에게 안전관리 교육을 완료하는 등 관광객들이 믿고 쉴 수 있는 안전 대응체계 구축 및 운영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한, 7개소 해수욕장 개장 전 토양 및 수질검사 실시 결과 적합판정으로 환경관리에도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인근 지역 해상에 해파리와 상어의 출현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하여 약품(해파리 쏘임방지 썬크림)과 상어퇴치기, 제세동기와 같은 안전장비를 비치하고 있다.

울진군은 해수욕장의 규모는 작지만 은빛 모래 백사장을 간직하고 있으며, 대부분의 해수욕장 주변에 야영을 할 수 있는 해송 군락지가 잘 형성되어 있어서 아름다운 경관과 아기자기한 맛으로 가족단위의 많은 피서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오성규 해양수산과장은 "올 해 해수욕장 운영방침인 다시 찾고 싶은 울진을 위하여 불친절·바가지요금 없는, 물놀이 무사고의 안전한 해수욕장 운영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며, "올 여름은 각기 다른 매력을 지니고 있는 울진 해수욕장의 헤어 나올 수 없는 매력에 매료되어 볼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울진=김원주 기자 kwj896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침체된 문화공연예술계 마중물… 제12회 대전창작희곡공모전
  2.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8월 막 오른다
  3. "제2의 최숙현 막아라" 대전 체육계도 비상
  4. 시중 일부 청바지서 발암물질 '아릴아민' 검출
  5.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1. [한줄서가]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 나무는 나무를, 콩가루 수사단 등
  2. [화제] "쉬는 날에도 몰카범 보이면 잡아야죠"
  3. [청소년.어린이 새책] 야구소녀, 코끼리새는 밤에 난다, 두 도시 아이 이야기
  4. 당진수청1지구에 당진성모병원 확장 이전
  5. <속보>대전 조달청 근무 확진자 나와...누적 150명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