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붙은 사이영상 경쟁... 류현진 2위로 밀려... 1위는?

불붙은 사이영상 경쟁... 류현진 2위로 밀려... 1위는?

  • 승인 2019-07-16 17:47
  • 수정 2019-07-16 17:49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AP20190427118701848_P4
LA 다저스 류현진[사진=연합뉴스 제공]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이 미국프로야구(MLB)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중간 투표에서 선두 자리를 내줬다.

류현진은 16일(한국시간) 공개된 MLB닷컴의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중간 투표에서 줄곧 1위를 달리다 워싱턴 맥스 셔저(35)에 자리를 내주며 2위로 내려앉았다.

셔저는 MLB닷컴 기자 38명 중 26명 표를 받았다. 류현진이 11표를 획득했다. 나머지 1표는 루이스 카스티요(신시내티 레즈)가 가져갔다.

지난 6월 말 중간 투표에선 류현진이 27명(전체 35명)에 표를 얻어 8장에 그친 셔저를 압도했다.

류현진이 지난달 주춤한 사이 셔저는 화끈한 성적을 내고 6월의 투수로 선정됐다.

셔저는 6월에만 6승 무패, 평균자책점 1.00을 기록했다. 탈삼진 68개를 잡았다. 이러한 활약이 중간집계에 영향을 미쳤다.

올 시즌 류현진은 10승 2패, 평균자책점 1.78, 셔저는 9승 5패, 평균자책점 2.30을 수확했다.

류현진은 승수와 평균자책점 모두 셔저를 앞선다. 빅리그에서 유일 평균자책점 1점대를 유지하고 있다.

현재 부상자명단에 오른 셔저는 오는 21일 복귀를 앞두고 있다. 류현진과 셔저의 사이영상 경쟁은 이달 하순부터 본격적으로 달아오를 것으로 보인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4.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5.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1.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3.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4. '친일 논란' 백선엽 장군, 15일 대전현충원에 안장
  5.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