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젊은 국악단 '흥신소' 대덕문화원서 전통-현대 아우른다

[공연] 젊은 국악단 '흥신소' 대덕문화원서 전통-현대 아우른다

  • 승인 2019-07-25 17:19
  • 신문게재 2019-07-26 9면
  • 김유진 기자김유진 기자
흥신소
'흥.신.소' 공연 포스터.
대덕문화원(원장 이종철)이 7월 문화가 있는 날 주간을 맞아 젊은국악단 '흥.신.소'의 국악 공연을 선보인다.

'흥겹고 신나는 우리소리'라는 뜻을 가진 흥.신.소는 대전을 중심으로 우리나라 고유의 국악을 현대인들의 감각에 어울리도록 연주하는 퓨전국악팀이다. '흥.신.소'는 '대덕에서 THE 놀자!'라는 주제로 음악을 통해 관객과 함께 즐기며 소통하는 장을 만들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대금과 가야금, 아쟁, 해금 등 국악 악기와 드럼, 건반과 같은 현대악기가 어우러져 진행되며, '비나리 fantasia', '해주&제주', '바람에떠', '꽃이 피고 지듯이' 등 다채로운 내용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내달 3일 대덕문화원 공연장에서 진행된다.
김유진 기자 1226yujin@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3. 리그 단독 1위 시티즌, 성적+흥행 두마리 토끼 잡았다
  4. 한화이글스 타선 침체 속 투수진 '고전분투'
  5.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1. 둔산 국화아파트 통합리모델링 추진에 인근단지도 '꿈틀'
  2. [코로나19] 대전지역 10명 추가 확진… 감염경로 미궁 확진자도 4명
  3. 새총리 후보자에 김부겸…충청권 반색
  4. [한성일이 만난 사람]정효선 (주)삼이씨앤지(삼일 리드텍) 대표이사 회장
  5. 용인 수지구, 고기동 계곡 인도교·데크 설치 등 정비 완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