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휴먼라이브러리 편견해소 위한 '아주 민감한 대화'

대전 휴먼라이브러리 편견해소 위한 '아주 민감한 대화'

  • 승인 2019-08-18 08:54
  • 수정 2019-08-18 08:54
  • 김유진 기자김유진 기자
아주_민감한_대화_메인_포스터
아주_민감한_대화_메인_포스터
비영리단체 대전휴먼라이브러리가 오는 24일 오후 7시 대전 중구 대흥동 카페 초록지붕에서 '아주 민감한 대화'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다양한 사회 계층에 대한 편견을 깨기 위해 1,2부 사람책 이야기, 3부 네트워킹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채식주의자, 도서관, 청소년, 지역, 성소수자, 여성인권(페미니즘), 여성인권(데이트폭력) 의 총 7가지의 주제 중 두 가지를 선택할 수 있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아주 민감한 대화는 대전 시민 누구나 참여 가능한 행사이며, 각 주제 당 사람책과 독자를 포함해 4~6명의 규모로 보다 더 가까이 대화를 나누는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8월 개최하는 '아주 민감한 대화' 행사는 각 주제 당 5명 선착순으로 SNS에 게재된 행사 신청 구글링크를 통하여 접수를 받고 있으며, 대전휴먼라이브러리의 소식을 받아보거나,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인스타그램 또는 페이스북 페이지 '대전휴먼라이브러리'를 참고하면 된다.

한편 휴먼 라이브러리란 '사람 도서관' 이라는 뜻의 휴먼 라이브러리는 '사람이 독자와 일대일로 만나 정보를 전달해주는 도서관'을 의미한다. 휴먼 라이브러리의 가장 큰 특징, 일반 도서관에서는 책을 빌릴 수 있다면 이곳에서는 책이나 물체를 빌리는 것이 아니라 한 사람의 경험을 빌릴 수 있다.
김유진 기자 1226yujin@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2.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3.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4.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5.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1. 한국전쟁 70주년 대전문화예술인과 융복합 창작물 만든다
  2. [날씨] 오후부터 떨어지는 빗방울… 기온은 30도 육박해 더워
  3. 대전서 '쿠팡 이용자제 분위기'에 대형마트 반사이익?
  4. KBO, 5월 MVP 후보에 구창모·요키시·라모스·페르난데스
  5. 코로나로 올 여름 유기동물 늘어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