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광주시의회, 제270회 임시회 마무리

경기도 광주시의회, 제270회 임시회 마무리

  • 승인 2019-09-12 02:34
  • 수정 2019-09-12 02:34
  • 이인국 기자이인국 기자
보도자료사진_제270회 임시회 마무리
경기도 광주시의회, 제270회 임시회 장면
경기도 광주시의회(의장 박현철)는 지난 2일부터 8일간의 일정으로 열린 제270회 광주시의회 임시회를 폐회했다.

이번 임시회는 2019년도 제2회 추가경정 세입·세출안과 18건의 조례안,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수정 촉구 건의안' 등 3건의 건의·결의안을 심의·의결했다.

이어 제2회 추경예산 심의에서는 집행부에서 제출한 1조 3,555억원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해 총 2개 사업 7,940만원을 감액 수정 가결했다.

이번 회기 중 의원발의 조례는 총 3건으로 동희영 의원이 발의한 '광주시의회 행정사무감사 및 조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과태료 관련 자치법규 정비계획'을 반영하여 과태료 관련 조항이 규제법보다 우선하는 것처럼 보이는 법체계상 혼란을 제거하기 위해 일부개정했다.

방세환 의원은 민간위탁 사무의 사전적정성 검토를 강화하고 재위탁 시에도 의회의 동의를 받게 하여 투명성을 강화하고자 '광주시 사무의 민간위탁 촉진 및 관리조례 전부개정조례안'을 발의했다.

또한, 이은채 의원은 생활임금의 적용대상을 확대하여 시민의 생활안정을 통한 복리증진에 이바지하고자 하고자 '광주시 생활임금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발의했다.

한편, 제2차 본회의에서 동희영 의원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시민 삶의 질 향상과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성공적인 생활SOC 사업 추진을 위하여 효율적인 조직 개편"을 촉구했다.

한편 박현철 의장은 폐회사를 통해 "제2회 추가경정예산이 낭비되는 사례 없이 시민들을 위해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집행될 수 있도록 하고, 추석 연휴 소외된 이웃을 챙기고 돌아보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광주=이인국 기자 kuk1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2. 충남대·건양대병원 '4기 상급종합병원' 지정 서류 접수
  3.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4.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5.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1.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2.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