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드러운 수제 소갈비가 먹고 싶을 때 찾는 ‘삼척 백년갈비’

  • 문화
  • 맛있는 주말

부드러운 수제 소갈비가 먹고 싶을 때 찾는 ‘삼척 백년갈비’

아낌없이 갈아 넣은 과일, 야채, 벌꿀 수제 특수 양념에 참숯까지 더해져

  • 승인 2019-09-18 13:19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산과 바다가 어우러진 강원도 삼척은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하는 주말 나들이 장소로 선호 받는 곳 중 하나이다. 삼척을 찾는 여행객들은 청정 자연에 어우러진 장호항, 삼척 촛대바위, 해상케이블카, 레일바이크 등 다양한 여행 코스를 마음껏 즐기며 도심에서 벗어나 자유로움을 만끽한다. 

더불어 동해와 인접해 있는 지역 특성으로 바다에서 갓 잡은 싱싱한 해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별미를 맛볼 수 있어 여행의 즐거움을 더한다. 해산물 요리 외에도 수제갈비, 막국수, 닭갈비 등 다양한 먹거리들이 즐비하여 기호에 따라 맛집을 찾아 다닐 수 있어 식도락 여행지로도 큰 인기를 끈다. 

이 가운데 ‘백년갈비 삼척교동점’이 부드러운 수제 소갈비로 주목 받고 있다.  

‘백년갈비 삼척교동점’의 대표 메뉴는 한돈백년갈비로 과일과 야채가 아낌없이 들어간 백년갈비만의 특제 소스로 갈비 양념을 활용한 요리이다. 한돈백년갈비는 저온에서 이틀간 재운 원육에 또 다시 3일간 양념을 활용해 2번 숙성시켜 연한 육질과 풍부한 육즙이 일품이다. 
JD_만호미트

‘백년갈비 삼척교동점’의 갈비는 수제 손 칼집을 넣어 만든 요리로 부드러운 원육에 천연 과일, 야채, 벌꿀을 혼합하여 양념을 만들었다. 이어 숙성과정을 통해 고기의 부드러움을 더하여 백년갈비 삼척교동점만의 특별한 맛을 자아낸다. 

삼척 맛집 백년갈비 삼척교동점은 대표메뉴인 한돈백년갈비 외에도 백년꽃살갈비도 인기메뉴다. 백년꽃살갈비는 소갈비살과 궁합이 맞는 천연 벌꿀 소스를 이용해 부드러움과 감칠 맛을 더한다. 특히 백년꽃살갈비는 숯불에 올려 고기를 구워 씹으면 씹을수록 부드러운 맛을 자아내어 소고기가 지닌 특유의 고소하고 담백한 맛을 느낄 수 있어 ‘백년갈비 삼척교동점’의 인기 메뉴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백년갈비 삼척교동점’은 좋은 비장탄 참숯을 사용하여 갈비 곳곳에서 숯향을 느낄 수 있다. 또한 숯에서 나오는 원적외선으로 갈비의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식감의 비결을 즐길 수 있다. 고기와 함께 나오는 동치미, 백김치 등의 밑반찬들 또한 고기와 잘 어우러진다. 

후식으로 먹는 냉면은 ‘백년갈비 삼척교동점’의 별미 중 하나로 평양식 물냉면과 비빔냉면 중 취향에 맞게 선택 가능하다. 이 외에도 수제돼지왕갈비, 수제맛갈비, 수제명품소갈비 등 다양한 메뉴를 제공한다. 

관계자는 “삼척 맛집으로 많은 사랑을 받는 백년갈비 삼척교동점은 넓은 공간과 주차장이 완비되어 있어 단체손님을 비롯해 회식장소로도 많은 이들이 찾는다. 삼척 주민들 외에도 삼척을 찾는 가족, 연인 등 다양한 여행객들에게도 큰 인기를 얻고 있으며 삼척 여행지 맛집 코스로 추천받고 있다. 고객들의 뜨거운 성원에 감사하며 더 높은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백년갈비 삼척교동점’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백년갈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봉원종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 4분기 소아청소년 백신접종…"자율 의사에 맡긴다"
  2. 민주당 광주·전남 경선서 '명낙대전' 결선 여부 나올까?
  3. 보금자리론 두 달 연속↑ "해도해도 너무하네"... 멀어져가는 '내 집마련 꿈'
  4. 세종의사당법 법사위 통과…본회의 표결만 남아
  5. 코로나19 확진자 역대 최대… '학생 확진 늘까' 우려 꾸준
  1. 충청서도 불법총기류 다수 적발..."범죄 악용 가능성 높아"
  2. 코로나19 장기화 10대 청소년 우울증 관련 진료 늘었다
  3. '25일 집중 기후행동의 날' 대전서 대규모 1인 시위 "지금 당장, 기후정의"
  4. [코로나19] 대전 42명 신규 확진… 27일부터 지역내 대학교·대학원 기숙사 입소자 진단검사 행정명령
  5. [거기 그곳] 가을이라 더 좋다!… '사랑의 불시착' 속 그곳 충주 중앙탑공원과 비내섬

헤드라인 뉴스


성매매집결지 폐쇄, 민관상생에 예술마을로

성매매집결지 폐쇄,
민관상생에 예술마을로

전북 전주 노송동에는 전라선이 이설되기 한참 전부터 역(驛)을 통해 파생된 성매매 업소가 있었다. 1980년 후반부터는 성(性) 산업이 확장되면서 속칭 ‘미아리식’ 유리방 집결지가 생겨났다.전주 노송동 ‘선미촌’의 성 산업은 상상 이상이었다. 어머니가 아들에게 업소를 대물림하고, 5층 높이 건물 3개 동을 불법으로 수평증축해 미로 형태의 업소를 만들기도 했다. 이뿐일까, 세탁소와 미용실, 화장품 가게, 야식집, 청소 노동자, 심지어 점(占)집까지도 성매매 집결지를 통해 간접적으로 돈을 벌 만큼 선미촌 성매매 역사는 길고 질겼다. 그..

"쟤 플래카드는 당장 떼"?... 추석연휴 정치 현수막 논란, 갈등 커질까
"쟤 플래카드는 당장 떼"?... 추석연휴
정치 현수막 논란, 갈등 커질까

2022년 6·1 지방선거가 9개월여 앞두고 맞은 추석 연휴에 불거진 정치인의 현수막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현직 단체장이 차기 경쟁 후보의 플래카드만을 의도적으로 제거했다는 주장부터 '현수막 게첩(揭帖)' 조례 위반으로 지방의원 간 갈등까지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대전 동구청이 지난 18일부터 22일 추석 연휴 동안 제거했다고 공식적으로 밝힌 플래카드 개수는 500여 개. 지방선거가 당장 9개월도 안 남은 시점이자 코로나19 등에 따라 불법 현수막 게시가 다수 예상돼 특별 정비기간으로 정했다는 게 동구청의 입장이다. 하지만 내년..

[뉴스포커스-중이온가속기①] 연내 구축 목표 달성에 쏠린 눈
[뉴스포커스-중이온가속기①] 연내 구축
목표 달성에 쏠린 눈

10일 기준 1단계 저에너지 구간 구축 전체 공정률 87.7% HWR-B 모듈 19기 중 10기 설치 완료… 1기는 제작도 안돼 전체 설치 후 극저온 냉각 시험 관건, 전문가 "시간 오래 걸려" 1조 5000억 원 이상 투입되는 국가 대형연구개발사업 중이온가속기 '라온'이 연내 계획한 1단계 사업을 완수하고 내년부터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지에 대해 관심이 모아진다. 기초과학 연구 인프라 구축을 통해 새로운 기초과학 현상을 밝힐 가능성에 전 세계의 주목을 받았지만 잇따른 사업계획 변경과 잡음으로 추진 동력이 많이 떨어져 있어..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포토뉴스

  • [오류동사진관]다시보는 충청의 역사적 순간 [오류동사진관]다시보는 충청의 역사적 순간

  • 추석 연휴 쏟아진 불법현수막 정리 ‘분주’ 추석 연휴 쏟아진 불법현수막 정리 ‘분주’

  • 오늘 추분(秋分)…대전의 가을은 ‘맑음’ 오늘 추분(秋分)…대전의 가을은 ‘맑음’

  • 추석 연휴 마지막 날…‘다시 일상으로’ 추석 연휴 마지막 날…‘다시 일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