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개 대륙 31개국 유기농 지도자 괴산서 세계 유기농업 정책 제시

5개 대륙 31개국 유기농 지도자 괴산서 세계 유기농업 정책 제시

  • 승인 2019-09-18 16:27
  • 수정 2019-09-18 16:27
  • 박용훈 기자박용훈 기자
알고아정상회의2
세계 유기농업 정책 마련과 국제 유기농 네트워크 연계 유기농 발전 모색을 위한 제5회 아시아지방정부유기농협의회(ALGOA)정상회의 및 ALGOA+4 국제유기농업정책회의가 18일 유기농업군인 괴산에서 개막했다.

오는 20일까지 사흘간 열리는 이번 정상회의에는 아시아, 아프리카, 유럽, 북미, 남미 등 5개 대륙 31개국 120여 명의 해외 지방정부 단체장 및 유기농 지도자들이 참석했다.

특히 이번 회의는 국제유기농업운동연맹(IFOAM) 세계이사회 및 대륙간 유기농민단체 네트워크(INOFO) 워크숍과도 연계해 개최된다.

이날 회의에서는 먼저 이차영 군수가 괴산군 유기농업 육성 지원정책에 대해 발표했다.

이 군수는 이날 발표를 통해 대한민국의 유기농 역사와 함께한 괴산의 과거를 소개하고 유기농업 공영관리제 추진계획에 대해 설명하며 유기농업군 괴산의 위상을 높였다.

이어 홍성군의 유기농업 육성정책과 농림축산식품부 신규 사업인 임신부 친환경농산물 행복꾸러미사업, 친환경의무자조금제도 등이 소개됐다.

이 군수는"이번 행사를 계기로 지속가능한 식량체계 구축을 통한 유기농업 확산 지원정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막식에는 올 초 아시아지방정부유기농협의회에 가입한 충주시, 음성군 등 국내 타 시·군도 참석해 협의회 가입을 공식화 했다. 괴산=박용훈 기자 jd36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2.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3.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4.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5. [박하림의 골신 따라집기]좋은 루틴이 좋은 샷을 만든다
  1. [오늘날씨] 5월 25일(월) 전국 맑고 따뜻, “점점 더워져요”... 금요일 28도까지 올라
  2. 기업구단 전환 대전시티즌 예산 60억원 활용여부 촉각
  3. [날씨] 오후부터 내리는 비… 대전은 27일 새벽에 그쳐
  4. [포토 &] 후 아 유?
  5. 이종욱 건양대병원 교수 '약물내성 확인용 소변 검출키트' 특허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