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관·학 협력을 통한 도시경관 정책 발굴

대전시, 관·학 협력을 통한 도시경관 정책 발굴

2019년 공공서비스디자인 공모전 추진

  • 승인 2019-09-20 14:27
  • 수정 2019-09-20 14:27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2018010301000330300012891
대전시가 참신한 공공디자인 정책과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지역대학과 함께 '공공서비스디자인 공모전'을 추진한다.

시는 지난 8월 시·구 사업부서의 수요조사를 통해 아이디어와 디자인 개발이 필요한 과제를 선정하고 지역대학의 관련 학과에서는 전공수업과 연계하여 진행이 가능한 과제를 선택해 공모전 참여를 신청했다고 20일 밝혔다.

선정과제는 대전 고속도로 인터체인지(IC) 관문경관 개선사업, 갑천변 물빛 길 야간경관 조성사업, 대전역 일원 쌍둥이 빌딩 야간경관 조성사업, 은행교 야간경관 조성사업, 대전 도시상징 문양 디자인 개발, 지하차도 벽면 그래픽 디자인 개발, 총 6개 과제며 주로 공공 공간, 가로경관 개선, 야간경관 사업이다.

참여대학은 충남대 디자인창의학과, 한밭대 산업디자인학과, 목원대 산업디자인학과, 대덕대학 시각디자인학과 등 모두 4개 대학이며 28개 팀, 60명이 참여 신청했다.

시는 각 대학에서 2학기 수업으로 선택한 공모전 과제를 진행하게 되며 완성된 결과물은 12월에 공모전 발표회를 개최한 후 우수작품을 선정할 계획이다.

공모전에서 선정된 수상작품은 추진 예정인 사업에 직접 적용하거나 검토 중인 사업의 아이디어나 디자인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장시득 시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서 지역대학의 학생들이 우리시의 공공디자인 정책과 사업에 관심을 갖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또한 공모전에 참신한 아이디어와 디자인을 제공함으로서 우리시 도시경관 향상에 디딤돌의 역할을 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 경남에 2-2무승부
  2. 황선홍-설기현 2002월드컵 레전드 대결, 무승부
  3.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4. [건강] 치매의 증상과 원인 질병에 대해
  5. 수도권 문화시설 또 휴관… 6월부터 대면 공연 시작하는 대전문화계 긴장감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추락 사고·세종선 공사장 덤프트럭 사망사고
  2.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립대전현충원에 버려지는 조화만 32톤
  3. [건강] 방치된 안와골절, 실명 부른다
  4. [오늘날씨] 5월 30일(토)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일, 초여름 더위 “강한 자외선 차단하세요”
  5. 황운하 당선인 '조건부 의원면직'으로 국회 입성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