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3일 2019년 대전자활한마당 개최

대전시, 23일 2019년 대전자활한마당 개최

자활종사자 600여 명 참여, 문화공연, 원도심 탐방 등

  • 승인 2019-09-20 14:29
  • 수정 2019-09-20 14:29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2018010301000330300012891
대전시는 23일 오후 대전평생학습관에서 자활사업 종사자와 참여자들이 함께하는 2019 대전자활한마당을 개최한다.

자활한마당 행사는 자활사업 종사자와 참여하는 주민들이 함께하는 어울림한마당 행사로 자활사업 유공자 표창 및 문화공연, 원도심 탐방 등이 진행된다.

본 행사에 참여한 대전지역의 5개 지역자활센터는 근로능력이 있는 자활참여자들에게 체계적인 자활지원서비스를 제공해 저소득 주민의 자활·자립능력 향상을 지원하고 있다.

명노충 시 복지정책과장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 자립을 위해 힘쓰는 자활참여자들이 뻔뻔(Fun Fun)한 클래식을 통해 귀에 익은 공연을 감상하면서 그동안의 노고를 잠시 잊는 즐겁고 유익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 경남에 2-2무승부
  2. 황선홍-설기현 2002월드컵 레전드 대결, 무승부
  3.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4. [건강] 치매의 증상과 원인 질병에 대해
  5. 수도권 문화시설 또 휴관… 6월부터 대면 공연 시작하는 대전문화계 긴장감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추락 사고·세종선 공사장 덤프트럭 사망사고
  2.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립대전현충원에 버려지는 조화만 32톤
  3. [건강] 방치된 안와골절, 실명 부른다
  4. [오늘날씨] 5월 30일(토)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일, 초여름 더위 “강한 자외선 차단하세요”
  5. 황운하 당선인 '조건부 의원면직'으로 국회 입성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