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외선지수] 오늘(23일) 자외선지수 '보통'... '추분'에도 태풍으로 비

[자외선지수] 오늘(23일) 자외선지수 '보통'... '추분'에도 태풍으로 비

  • 승인 2019-09-23 01:00
  • 수정 2019-09-23 01:00
  • 박솔이 기자박솔이 기자
00
기상청 제공

 

기상청에 따르면 23일 자외선지수가 '보통'으로 나타났다. 17호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제주와 부산 등 남해안이 심각한 피해를 입은 가운데 이날 오전까지 곳곳에 비를 내릴 것으로 보인다. 

 

절기상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진다는 추분(秋分)인 이날 날씨는 오전까지 비가 내리겠으며 오후 들어 화창한 날씨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타파는 오전 9시 독도 해역을 지나겠으며 이동 내내 강한 바람과 비를 동반하면서 한반도를 지나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3~19도, 낮 최고기온은 19~26도로 예보됐다. 지역별 기온으로 서울 15~24도, 춘천 14~22도, 대전 17~23도, 대구 17~23도, 광주 17~24도, 부산 19~24도, 제주 21~24도로 최대 8도 안팎의 큰 일교차를 보이겠으니 건강에 유의해야겠다.

 

자외선지수가 '보통'으로 나타났으나 실내 자외선이나 오후 들어 볕이 들 때의 외출을 조심해야겠다. 자외선차단제를 얼굴, 손, 목과 같이 노출된 신체부위가 꼼꼼하게 발라줘야한다. 장시간 외출 때에는 모자나 선글라스를 챙기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박솔이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침체된 문화공연예술계 마중물… 제12회 대전창작희곡공모전
  2. 제8회 대전청년유니브연극제 8월 막 오른다
  3. "제2의 최숙현 막아라" 대전 체육계도 비상
  4. 시중 일부 청바지서 발암물질 '아릴아민' 검출
  5.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1. [한줄서가]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 나무는 나무를, 콩가루 수사단 등
  2. [화제] "쉬는 날에도 몰카범 보이면 잡아야죠"
  3. [청소년.어린이 새책] 야구소녀, 코끼리새는 밤에 난다, 두 도시 아이 이야기
  4. 당진수청1지구에 당진성모병원 확장 이전
  5. 매년 늘어나는 몰카 범죄… 여름철엔 특히 주의해야 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