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맛 좋은 조생종 벼 '충남8호' 개발

밥맛 좋은 조생종 벼 '충남8호' 개발

충남농업기술원 신품종 개발 성공

  • 승인 2019-09-22 16:15
  • 수정 2019-09-22 16:15
  • 신문게재 2019-09-23 8면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2019061701010011143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조생종 벼의 단점인 밥맛과 완전미율을 향상시킨 벼 신품종 '충남8호(가칭 여르미)'를 개발했다고 22일 밝혔다.

도농기원에 따르면, '충남8호'의 수확 시기는 8월 20일께로 '빠르미' 품종보다 2주 이상 늦지만, 10a 당 쌀 수량이 529㎏로 높고 밥맛과 외관 품질이 뛰어난 장점이 있다.

도농기원은 내년에 품종 출원하고 시범재배를 통해 우수성을 평가받을 방침이다.

도농기원 윤여태 박사는 "농작업 분산 효과와 농가 소득 향상 등 농업인에게도 다방면에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밥맛 좋은 벼 품종 개발·연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도농기원은 7월부터 수확 가능한 '빠르미' 품종을 개발하기도 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FC서울 사냥간다
  2. [영상]완벽한 스윙을 하고 싶다면 이렇게 따라합니다! 손목-팔-팔꿈치-팔-손목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3. [새책] 싸우며 사랑하며…열 살 터울 자매가 보낸 시간 '동생이 생기는 기분'
  4. [새책] 마음을 간질이는 그리움의 온도 '아날로그를 그리다'
  5. 황선홍-최용수 맞대결 성사! 축구팬들 흥미진진 기대감 UP
  1. '마인크래프트'에서 만나는 대전 현충시설
  2. '하준이법' 시행 일주일… 단속지침 없단 이유로 손 놓은 지자체
  3. 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국내공급...폐렴환자 우선
  4. 대전하나시티즌 FA컵 3라운드 안산 2-0 격파! FC서울과 맞대결 성사
  5. [날씨] 한낮엔 30도… 밤 9시까진 소나기 가능성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