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박완주의원, 부성역(가칭)신설을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민주당 박완주의원, 부성역(가칭)신설을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 승인 2019-10-09 17:34
  • 수정 2019-10-09 17:34
  • 신문게재 2019-10-10 14면
  • 김한준 기자김한준 기자
더불어민주당 천안을 박완주 국회의원은 오는 16일 오인철 충남도의회 교육위원장, 엄소영 천안시의회 행정안전위원장, 배성민 천안시의원과 공동으로 부성지구 도시개발사업에 이은 부성동 발전의 새로운 축이 될 ‘부성역(가칭) 신설 정책토론회’를 열고 타당성과 필요성을 제시키로 했다.

부성지구 도시개발 및 인구증가에 대비해 천안시는 이미 부성역(가칭)을 포함한 수도권 전철 3개 역사를 경부선축에 신설하는 ‘역신설 타당성 조사 용역’을 추진 중이며 오는 2020년 6월중 용역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주관에 천안시, 국토교통부, 한국철도시설공단 공동후원으로 16일 오후 13시 30분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제2캠퍼스에서 ‘부성역(가칭) 신설 정책토론회’를 개최키로 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남서울대학교의 김황배 교수의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한국교통연구원의 김연규 박사와 국토부 임종일 철도건설과장, 공주대학교 김영춘 부총장, 유제상 부성1동 통장협의회 회장, 천안시 원종민 교통정책과장이 토론자로 나서며, 토론회의 좌장은 대한교통학회 회장인 서울과학기술대학교의 김시곤 교수가 맡을 계획이다.

이번 정책토론회는 부성역 신설 적정위치, 정거장 시설 규모 검토, 승강장 배치 검토, 사업비 산정 및 적정성, 향후 추진 방향 등에 대해 논의될 예정이다.

아울러 현장에서의 다양한 주민 의견 수렴과 관계기관의 책임 있는 답변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완주 국회의원은 "두정역 북부 출입구는 설계 완료 및 예산확보가 완료돼 곧 착공예정”이라며 “두정역 북부 출입구 신설사업이 정상궤도에 오른 만큼, 향후 부성역 신설에도 역량을 집중해 천안 서북구 주민들에게 더 편리하고 안전한 대중교통 서비스가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천안=김한준 기자 hjkim707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2. 대전 서구 아파트서 흉기사고로 2명 사망·1명 의식 불명
  3. 대전성모병원 ‘마취 적정성 평가’ 100점 만점 1등급
  4.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5.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1.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2.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3.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4.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5. KBO, 5월 MVP 후보에 구창모·요키시·라모스·페르난데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