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일 보령시장 미국 보령머드축제 월드투어 마치고 귀국

김동일 보령시장 미국 보령머드축제 월드투어 마치고 귀국

  • 승인 2019-10-09 11:31
  • 수정 2019-10-09 11:31
  • 김재수 기자김재수 기자
보령
김동일 보령시장은 지난4일 LA아리랑 축제에 참가해 2022년 보령머드해양박람회 홍보 행사를 가졌다.




지난달 28일 미국 보령머드축제 월드 투어에 나선 김동일 보령시장이 10박 11일간의 대장정을 마치고 지난 8일 귀국했다.

김동일 시장은 이번 월드 투어에서 2020년 터프머더 보령대회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으며, 한국관광공사 뉴욕지사 및 LA지사, 전 미주 한인상공회의소 회장 등으로 구성된 한인오피니언리더, LA 보령향우회장, LA 아리랑 축제 추진위원회 등 관계자들을 만나 보령머드축제와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미주 한인들과 미국인들의 참여를 이끌어 내기로 협의키도 했다.

시는 지난달 30일 뉴욕 터프머더 본사에서 김동일 시장과 카일 맥컬린 터프머더 CEO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20년 터프머더 보령대회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내년 5월과 7월에 터프머더 한국대회를 개최키로 합의 했다.

이날 오후에는 BTS, 독도 홍보 등으로 톡톡한 역할을 했던 뉴욕 타임스퀘어 전광판을 통해 보령머드축제 홍보 동영상이 방영돼 미국인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으며, 민선7기 공약으로 추진 중인 대규모 시민 힐링공원 조성을 위해 2만 그루가 넘는 나무와 아이스링크, 회전목마, 야외극장, 분수 및 조각품 등 각종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두루 갖춘 뉴욕 센트럴파크를 견학했다.

또 붉은 진흙탕과 소금탕, 스파로 구성해 운영 중인 글랜아이비 온천을 견학해 보령머드테마파크 사업 추진에 따른 머드기반 체험시설의 시스템과 노하우를 익혔으며, 6일에는 LA 현지 김 생산 공장 방문 등 지역특산물에 대한 미주 수출관련 협의를 진행하고 8일 귀국했다.

김동일 시장은 "이번 월드투어 기간 동안 많은 한인 분들이 보령머드축제에 대해 관심과 격려를 해주셨고,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의 성공을 기원하기 위해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해 주셨다"며, "머드축제와 해양박람회를 통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한류 관광문화를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보령=김재수 기자 kjs032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2. 대전 서구 아파트서 흉기사고로 2명 사망·1명 의식 불명
  3.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4.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5. 대전성모병원 ‘마취 적정성 평가’ 100점 만점 1등급
  1.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2.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3.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4.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5. KBO, 5월 MVP 후보에 구창모·요키시·라모스·페르난데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