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청소년 유해환경 OUT’… 안전한 도시 만든다

수원시 ‘청소년 유해환경 OUT’… 안전한 도시 만든다

수원시, 8일 수원역 로데오거리 일원에서 '민·관·경 합동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캠페인'

  • 승인 2019-10-10 08:27
  • 수정 2019-10-10 08:27
  • 이기환 기자이기환 기자
사본 -청소년 유해환경 OUT’…안전한 도시 만든다 2
참여자들이 다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최근 팔달구 수원역 인근 한 노래방에서 청소년 집단 폭행 사건이 발생함에 따라 수원시가 8일 수원역 로데오거리 일원에서 청소년 범죄예방·유해환경 개선을 위한 단속을 했다.

이번 단속에는 수원시를 비롯한 수원서부경찰서, 수원시교육지원청,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 민간 유해환경 감시단체(우리누리청소년회·인구보건복지협회 경기도지회 등 6개 단체) 관계자 50여 명이 참여했다.

민·관·경 합동 점검반은 청소년 범죄 우려 지역을 돌며 청소년 탈선·범죄예방 캠페인을 전개하고, 폭력·가출 등 위험에 노출된 청소년의 보호기관 연계 등을 홍보했다.

또 술·담배 판매업소를 방문해 '청소년 대상 주류·담배 판매금지' 등 청소년 보호법을 알리고, 청소년 보호법 위반행위 등을 점검했다.

길영배 수원시 문화체육국장은 "민·관·경이 함께 청소년 범죄를 예방하고, 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을 보호하겠다"면서 "'06년생 집단 폭행 사건'과 같은 안타까운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경찰·교육청 등 관련 기관과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수원시는 지난 9월 여성가족부 주관 '지역사회 청소년 안전망' 선도사업 대상 지자체로 선정돼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역사회 청소년 안전망'은 지자체에서 위기 청소년 통합 관리 체계를 운영해 위기 청소년 발굴·구조 등 청소년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는 사업이다.

수원=이기환 기자 ghl551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만년 유망주' 김민우, 올 시즌 한화 토종 에이스 우뚝
  2.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3. [영상]코로나 시대에 맞이하는 여름! 에어컨 켜야 하나 말아야 하나
  4. 대전문화재단 위·수탁 시설 대전문학관의 '독립' 가능할까
  5. [새책] 사막 위 해탈로 얻는 진정한 평화 '문도선행록'
  1.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2.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3.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4. '첫 시험 전 범위' 등교 개학 연기에 중2도 내신 부담 커져
  5. [5월 25일 실종아동의 날] 대전서 올해 미제 실종 아동 벌써 3명… 지문사전등록제 적극 활용해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