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기지시줄다리기, 전국체전서 남북화합 기원

당진 기지시줄다리기, 전국체전서 남북화합 기원

대회 기간 중 체험프로그램 운영

  • 승인 2019-10-11 07:56
  • 수정 2019-10-11 07:56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전국체전 기지시줄다리기 시연행사 (1) (1)
전국체전 줄다리기 시연 행사 사진


당진시는 지난 5일부터 10일까지 열린 전국체전에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인 기지시줄다리기도 함께 참여해 남과 북의 화합을 기원했다고 1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제100회 전국체전과 연계해 열린 서울 문화체전에서 남북화합 기지시줄다리기 사업과 기지시줄다리기 관련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번 문화체전에서 체험부스를 마련한 시는 줄다리기를 통해 한반도 평화를 잇자는 내용을 방문객에게 홍보하고 하루에 2~3회 씩 광장에서 관람객들과 함께 기지시줄다리기 시연에 나서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슈링클스 체험과 짚풀공예 체험 등 이색적인 체험프로그램도 함께 마련해 문화체전 프로그램 중에서도 단연 눈에 띄었다.

행사에 참여한 안본환 기지시줄다리기보존회장은 "전국체전 100주년이 되는 올해 뜻깊은 행사를 진행할 수 있어 좋았다"며 "이러한 홍보 활동을 통해 남북화합 기지시줄다리기가 반드시 실현될 수 있도록 당진시와 함께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북화합 기지시줄다리기는 남과 북이 합동과 화합의 상징인 전통 기지시줄다리기를 통해 상호화합과 공동번영의 계기로 삼을 수 있도록 당진시가 추진, 제안하고 있는 행사이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사물을 보는 예술적 성취… 허상욱 시인 '시력이 좋아지다' 발간
  2. [영상]헌혈을 하면 코로나에 감염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알려드립니다.
  3. [날씨] 오전 중 '흐림'… 낮엔 맑고 최고기온 27도
  4. 수도권 문화시설 또 휴관… 6월부터 대면 공연 시작하는 대전문화계 긴장감
  5.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1.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립대전현충원에 버려지는 조화만 32톤
  2. 한달 늦은 부처님오신날 법요식 “몸과 마음 정화로 코로나 위기 극복해야”
  3. [날씨] 6월 1일(월) 낮 최고 30도 “초여름에 들어섭니다”... 오전 중부내륙 빗방울
  4. [건강] 치매의 증상과 원인 질병에 대해
  5.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추락 사고·세종선 공사장 덤프트럭 사망사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