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비만예방 활동 주력

당진시, 비만예방 활동 주력

합동 캠페인 전개, 비만 위험성 전파

  • 승인 2019-10-18 07:23
  • 수정 2019-10-18 07:23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비만예방을 위한 영양밥 만들기 체험 사진 (1)
11일 진행된 영양 주먹밥 만들기 체험 사진


당진시보건소(소장 이인숙)는 지난 11일 비만 예방의 날을 맞아 지난달부터 이달 중순까지 비만에 대한 인식 개선을 위해 지역행사와 연계해 다양한 비만 예방 캠페인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보건소에 따르면 지난달 열린 제43회 상록문화제와 이달 초 열린 제15회 삽교호 조개구이 축제에서는 허리둘레와 비만도를 측정할 수 있는 체험과 다이어트 일지 쓰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시민과 관광객들이 자신의 몸 상태를 알아 볼 수 있도록 했다.

지난 11일 열린 임산부의 날 기념행사에서는 아이들이 영양 주먹밥 만들기를 체험할 수 있는 부스를 운영해 아이들이 고영양, 저열량의 음식과 친해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도 했다.

이후 18일 진행된 생명사랑문화제에서는 상대적으로 참여 비율이 낮았던 중·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체성분 검사와 건강 상담을 진행해 비만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추고 비만 예방을 습관화 할 수 있도록 도왔다.

이처럼 보건소가 비만율을 낮추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이유는 지난 2017년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조사한 당진지역 비만율은 40.5%로, 충남도내에서 가장 높은 반면 지난 해 지역사회건강조사 결과 비만을 낮출 수 있는 걷기 실천율은 전국에서 6번째로 낮았기 때문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다양한 캠페인을 통해 비만에 대한 시민들의 경각심을 높이고 비만 예방 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것"이라며 "건강수명 향상을 위해서는 적극적인 비만관리가 필요한 만큼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동참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2.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4.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1.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2.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3.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4.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5. [날씨] 오전까지 시간당 20㎜ 이상 폭우… 14일까지 계속 비소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