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땔감으로 전하는 사랑의 온도! 사랑의 땔감나누기 진행

홍성군, 땔감으로 전하는 사랑의 온도! 사랑의 땔감나누기 진행

관내 취약계층 22가구에 숲가꾸기 사업 통해 얻은 땔감 나눠

  • 승인 2019-10-22 11:49
  • 수정 2019-10-22 11:49
  • 유희성 기자유희성 기자
22일(홍성군 사랑의 땔감나누기 1)
22일(홍성군 사랑의 땔감나누기 2)
홍성군은 최근 진행한 숲가꾸기 사업에서 벌채된 간벌목을 취약계층에 사랑의 땔감으로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사진>

숲가꾸기 사업은 고사목, 풍도목, 병해충 감염목 등을 제거해 삼림 내 나무의 밀도를 조절, 쾌적한 산림환경조성과 더불어 다양한 산림기능이 발휘 될 수 있는 가치 있는 숲을 만들고자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시행한 사업이다.

사업 진행 중 홍성군 산림바이오매스 산물수집단 40여 명과 홍성군산림조합 영림단 5명은 벌채된 간벌목을 수집해 관내 독거노인,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 22가구에 땔감으로 공급해 훈훈한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가구당 3㎥씩 전달된 땔감은 올 겨울 관내 취약계층 가구의 추위를 줄여주고 따뜻함을 더해 줄 것으로 군은 전망했다. 군은 이후 사랑의 땔감 공급이 지속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숲가꾸기 사업지 산주의 산물기부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기회를 통해 난방비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가구에 소중한 연료를 제공해 이웃사랑에 동참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내포=유희성 기자 jdyhs@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2.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3.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4.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5. 6월 소비자 불만 가장 많은 품목은 '선풍기'
  1. [날씨] 낮 최고 31도… 오후 6시부터는 다시 소나기 소식
  2. [코로나19]확진자 넓어진 동선에 방역당국 '진땀'
  3. 대전서 5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 지역 내 총 157명
  4. [속보]대전서 밤 10시 확진자 1명 추가… 유성구 거주 50대 남성
  5. 박원순 서울시장 숨진채 발견 정치권 비통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