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땔감으로 전하는 사랑의 온도! 사랑의 땔감나누기 진행

홍성군, 땔감으로 전하는 사랑의 온도! 사랑의 땔감나누기 진행

관내 취약계층 22가구에 숲가꾸기 사업 통해 얻은 땔감 나눠

  • 승인 2019-10-22 11:49
  • 수정 2019-10-22 11:49
  • 유희성 기자유희성 기자
22일(홍성군 사랑의 땔감나누기 1)
22일(홍성군 사랑의 땔감나누기 2)
홍성군은 최근 진행한 숲가꾸기 사업에서 벌채된 간벌목을 취약계층에 사랑의 땔감으로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사진>

숲가꾸기 사업은 고사목, 풍도목, 병해충 감염목 등을 제거해 삼림 내 나무의 밀도를 조절, 쾌적한 산림환경조성과 더불어 다양한 산림기능이 발휘 될 수 있는 가치 있는 숲을 만들고자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시행한 사업이다.

사업 진행 중 홍성군 산림바이오매스 산물수집단 40여 명과 홍성군산림조합 영림단 5명은 벌채된 간벌목을 수집해 관내 독거노인,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 22가구에 땔감으로 공급해 훈훈한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가구당 3㎥씩 전달된 땔감은 올 겨울 관내 취약계층 가구의 추위를 줄여주고 따뜻함을 더해 줄 것으로 군은 전망했다. 군은 이후 사랑의 땔감 공급이 지속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숲가꾸기 사업지 산주의 산물기부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기회를 통해 난방비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가구에 소중한 연료를 제공해 이웃사랑에 동참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내포=유희성 기자 jdyhs@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재개한 지 나흘된 체육시설도 폭우로 다시 잠겨
  2. 충남대·건양대병원 '4기 상급종합병원' 지정 서류 접수
  3. [건강]한여름 손·발 시리다면 '신경·혈관' 등 문제 의심
  4.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5.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1.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2.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3.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4.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5.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