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내년부터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 제한

천안시, 내년부터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 제한

  • 승인 2019-11-09 13:15
  • 수정 2019-11-09 13:15
  • 김경동 기자김경동 기자


천안시가 2020년부터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 자동차 운행제한을 시행한다.

운행제한 대상은 배출가스 5등급 차량으로, 운행제한시스템 CCTV 등을 활용한 단속이 진행되며 위반 시 1일 1회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다만, 배출가스 저감장치를 부착하거나 저공해 엔진으로 개조한 차량은 이번 조치에 적용받지 않아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은 저공해조치 신청을 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에는 자동차 운행을 자제해 미세먼지를 줄이는데 동참해 달라"라며 "자동차 운행이 꼭 필요한 경우에만 저공해조치 신청을 해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천안=김경동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구름 많은 하루… 기온은 28도까지 올라
  2.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3. 공주시, 코로나19 #4 확진자 이동 동선 공개
  4. [주중날씨 예보] 월요일 제외 일주일 내내 비 온다
  5. [속보] 대전서 4일 코로나 19 확진자 5명 추가 발생… 누적확진자 134번째
  1. 공주시, 코로나19 네 번째 확진자 발생…접촉자 14명 음성
  2. [속보]4일밤 대전 확진자 2명 더 나와...누적 137명째
  3. 천안시, 고분양가 성성 푸르지오 4차 '제동'
  4. [속보]대전 코로나19 두번째 사망자 발생...70대 여성
  5. 세종 첫 국립대병원, 세종충남대병원에 대한 기대와 역할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