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인삼공사, 현대건설에 1-3 무릎... 4위 유지

KGC인삼공사, 현대건설에 1-3 무릎... 4위 유지

  • 승인 2019-11-17 11:25
  • 수정 2019-11-17 11:25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2019100301000272100000001
대전 연고 여자 프로배구 KGC인삼공사가 주말 경기에서 패했지만, 4위를 지켰다.

KGC인삼공사 16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도드람 V-리그 2라운드 현대건설과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1-3(18-,25 25-21, 24-26, 21-25)로 무릎을 꿇었다.

이날 패배로 승점을 챙기지 못한 인삼공사는 3승 4패 승점 7점으로 4위를 기록했다. 반면 승리로 3점을 손에 넣은 현대건설은 6승 2패 승점 17점으로 선두로 올라섰다.

KGC인삼공사는 라이트 디우프, 레프트 최은지와 지민경, 센터 한송이와 박은진, 세터 염혜선, 리베로 오지영을 선발로 내세웠다.

현대건설은 라이트 마야, 레프트 황민경과 고예림, 센터 양효진과 이다현, 세터 이다영, 리베로 김연견이 선발로 출전했다.

1세트와 2세트를 주고받은 두 팀은 3세트에 팽팽한 접전을 펼쳤다. 세트 초중반을 인사공사가 이끌었다. 18-11로 7점 차까지 앞서며 세트를 가져오는 듯했지만, 고전하며 24-24 듀스까지 허용했다.

현대건설 양효진이 시간차 공격과 블로킹으로 남은 2점을 뽑아 세트를 내줬다.

분위기가 넘어간 인삼공사는 4세트에서도 현대건설과 비등한 경기를 펼쳤지만, 뒷심부족으로 경기를 내줬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2. [포토 &] 연두 거미
  3.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4.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5. K리그 연맹 유튜버 김재원과 온라인 콘텐츠 협업 진행
  1.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이재명 이낙연 첫 역전
  2. [영상]대전역에 모인 의사들! 의사들이 거리로 나온 이유는?
  3. 양승조 '행정수도 與 새강령에 넣자" 주장 현실화
  4. 대전지역 국가지정 음압병실 13개 추가 확충
  5. 당진시, 하반기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