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이글스, 채드 벨과 총액 110만 달러 재계약

한화 이글스, 채드 벨과 총액 110만 달러 재계약

12월중 메디컬테스트 예정

  • 승인 2019-11-17 15:46
  • 수정 2019-11-17 15:46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한화 채드벨 '승리를 향해'<YONHAP NO-4430>
한화 채드 벨[사진=연합뉴스 제공]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는 외국인 투수 채드 벨과 재계약했다.

한화는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채드 벨과 재계약을 발표했다. 계약 규모는 계약금 30만 달러, 연봉 60만 달러, 옵션 20만 달러 등 총 110만 달러다. 올 시즌 채드 벨의 연봉은 계약금 20만 달러, 연봉 40만 달러, 옵션 25만 달러 등 총액 85만 달러였다.

좌완 정통파 투수 채드 벨은 우수한 신체조건에서 나오는 최고시속 150km에 육박하는 직구와 체인지업, 슬라이더, 커브를 구사한다.

채드 벨은 올 시즌 29경기에 출전해 177⅓이닝 동안 11승(11패), 평균자책점 3.50의 평균자책점을 기록했다.

퀄리티스타트 15차례를 달성했다. 특히 부상에서 회복한 후 6경기에서 5승 1패, 평균자책점 1.70으로 강한 인상을 남겼다.

후반기 활약으로 채드 벨은 이미 재계약을 마친 워윅 서폴드와 함께 두 자릿수 승수를 올렸다.

채드 벨은 "한화이글스에 다시 돌아올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고 행복하다. 올 시즌 후반기처럼 강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오프시즌 준비를 잘하겠다"며 "무엇보다 내년 시즌 우리 팀의 포스트시즌 진출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한화이글스는 채드 벨에 대한 메디컬 테스트를 오는 12월 중 진행할 계획이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충남대·건양대병원 '4기 상급종합병원' 지정 서류 접수
  2.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3.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4.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2.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