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군, 한-중 문화교류의 장 제3차 한·중 시인회의 개최

청송군, 한-중 문화교류의 장 제3차 한·중 시인회의 개최

  • 승인 2019-12-03 11:27
  • 수정 2019-12-03 11:27
  • 권명오 기자권명오 기자
한중 문화교류의 장 제3차 한중시인회의 개최)
(제공=청송군)
산소카페 경북 청송군과 경북도가 후원하는 제3차 한·중시인회의가 지난달 30일부터 오는 4일까지 소노벨 청송 및 청송문화예술회관 등 청송군 일원에서 열리고 있다.

2일 개회식 및 주제 발표 등 회의에서 서로의 작품을 중심으로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번 행사에는 김주영, 박세현, 박형준, 이제니, 조은, 김행숙, 홍정선 등 국내 문인 및 평론가 10명이 참석하고, 중국 작가로는 수위(시인), 부원봉(평론가, 난징대학 교수), 짱디(평론가, 베이징대학 교수) 등 10명이 참여하고 있다.

지난 2007년부터 시작된 한·중 작가회의는 한국과 중국을 대표하는 작가들을 초청해 연 1회 양국을 오가며 만나서 서로에 대한 이해를 넓히는 사업으로 지난 2017년 11차 회의를 마지막으로 종결됐다.

2017년부터는 좀 더 깊이 있는 교류를 진행하기 위해 제1차 한·중 시인회의를 시작했고 2019년에는 '시어(詩語)로서의 한국어와 중국어'란 주제로 제3차 한·중시인회의를 개최하게 됐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한·중 문화교류 활성화는 물론 객주문학관을 앞세운 청송군이 국제 문화교류의 장이 될 것"이라며 "특히 청송군의 국제적 이미지 향상과 관광자원 홍보에도 새로운 원동력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청송=권명오 기자 km1629km@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홍기표 9단, LG배 16강 진출
  2. 대전 서구 아파트서 흉기사고로 2명 사망·1명 의식 불명
  3. 대전성모병원 ‘마취 적정성 평가’ 100점 만점 1등급
  4. 운암 기념사업회 역사강의·탐방행사 개최
  5. [새책] 진정한 자신과 마주한 서정희의 삶…'혼자 사니 좋다'
  1.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2.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3. [한줄서가] 한편 2호-인플루언서, 개인의 이성이 어떻게 국가를 바꾸는가 등
  4.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5. KBO, 5월 MVP 후보에 구창모·요키시·라모스·페르난데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