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유소년축구클럽, 초등리그 대전권역 최고팀 등극

한남대 유소년축구클럽, 초등리그 대전권역 최고팀 등극

  • 승인 2019-12-09 15:58
  • 수정 2019-12-09 16:00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KakaoTalk_20191209_114836451
한남대 유소년축구클럽이 올해 초등리그 대전권역 최고팀으로 등극했다.

한남대 유소년축구클럽(감독 김대중)은 지난 6일 대전체육회에서 열린 '2019 전국초등축구리그 대전권역 시상식'에서 주말 리그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시상식에서 한남대 유소년축구클럽 김대중 감독이 최우수지도자상을, 곽민철 선수가 최우수선수상, 이건희 선수가 수비선수상을 받았다.

김대중 감독은 "선수들이 스스로 플레이를 할 수 있도록 지도한 것이 좋을 결과를 만들어 낸 것 같다"면서 "아이들이 웃음을 잃지 않아야 한다는 지도 철학을 갖고 신나게 축구를 할 수 있도록 지도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3.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4.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5.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1.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2.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3.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4. [날씨] 대체로 맑고 낮 최고기온 26도까지 올라
  5. [날씨]대체로 맑고 10도 내외 큰 일교차 주의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