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지적재조사 업무 전국 최우수기관 선정

부여군, 지적재조사 업무 전국 최우수기관 선정

  • 승인 2019-12-11 13:29
  • 수정 2019-12-11 13:29
  • 김기태 기자김기태 기자
부여군이 올해 전국 지적재조사 업무 추진실적에서 전국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전국 209개 지자체, 292개 사업지구를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지적 재조사사업에 대한 전반적인 추진사항 및 주요업무 성과에 대해 종합적으로 평가됐다.

특히 부여군은 2019년 국토교통부 지적재조사 신기술 적용 실험사업지구 공모에 선정되어 용당1지구를 토지현황조사 측량성과물의 공간정보 연계로 활용하여 행정선진화를 추진했고, 드론 측량기술을 활용하여 정사영상을 활용해 군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지적재조사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군 관계자는 "지적재조사사업은 사업진행 과정에 많은 어려움이 있어 사업추진이 더딘 실정이나 부여군이 앞서 나간다는 평가에서 많은 자부심이 든다"며 "지적재조사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군민들께서 많이 도와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부여=김기태 기자 kkt052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2.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3.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4.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5.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