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소융복합 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공모사업 강원도 최종 선정!

수소융복합 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공모사업 강원도 최종 선정!

예비타당성 조사를 위한 정부 예산 2억 5천만원 확보
내년도 예타 통과시 1,450억 규모로 수소융복합 클러스터 구축 추진

  • 승인 2019-12-15 11:27
  • 한상안 기자한상안 기자
강원도청1
사진제공: 강원도
강원도는 산업통상자원부(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가 주관하는 2019년 '수소융복합단지 실증사업' 공모 과제 중 '수소 저장. 운송 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예비타당성 조사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과제는 정부의 '수소 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따른 수소 경제 산업 생태계 기반 조성사업으로 기술개발, 인력양성, 표준화, 안전기술 등의 기반을 토대로 해서 수소산업 클러스터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수소산업 클러스터'란 수소산업의 각 벨류 체인별로 특정 지역 내 수평 또는 수직적으로 관련된 기업과 기관(대학, 연구소, 지자체)들이 상호 긴밀한 협력 관계를 통해서 기술 혁신, 기술 상업화, 원가 절감, 품질향상 및 중소. 중견 기업 육성 등의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는 혁신 클러스터를 의미한다. 산업부에서는 이번 공모로 제출된 보고서에 대한 심의와 평가를 거쳐 선정하였는데 강원도는 1차 공모에 참여하지 않았음에도 타 지자체보다 짧은 시간 내에 준비하여 수소 융복합 클러스터 구축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무엇보다 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앞으로 강원도는 2억5,000만 원의 조사 연구비가 지급된다. 특히 내년부터 곧바로 강원도가 계획 중인 수소 저장·운송클러스터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가 시작되면서 산업부가 직접, 예타 보고서 작성을 지원하게 된다. 예타까지 마치면 770억 원 가량의 국비와 지방비 330억 원, 민자 350억 원이 삼척 호산, 근덕, 정라동과 동해 북평지역에 투입된다. 이밖에도 강원도는 삼척시와 함께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수소 시범 도시 사업'에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하였으며 최종 선정될 경우 수소융복합 클러스터 구축사업과 함께 높은 시너지 효과가 예상된다.

강원도 첨단산업국장은 "수소 액화플랜트 구축사업비가 내년 정부 예산안에 극적 반영된 데 이어 수소 융복합 클러스터 조성사업의, 예타까지 정부 지원을 받게 되어 앞으로, 강원도형 수소산업이 탄력을 받게 되었으며, 내년도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를 위해 착실히 준비해 나가겠다" 고 밝혔다.
춘천=한상안 기자 dhlfy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감독 교체효과 없었던 대전, 플레이오프 진출도 적신호?
  2. 연이은 체육대회 취소에 전문 체육인들 '한숨'
  3. 조민국 대전 감독 대행, 플레이오프 포기하기엔 이르다
  4. [로또]929회 당첨번호(9월 19일 추첨)
  5. 지정배 전 전교조 대전지부장 "7년 만에 복직… 교육자들이 더 책임지는 자세 가져야"
  1. [주말 사건사고] 물때 모르고 갯바위 낚시 20대 2명 고립
  2. 대전하나시티즌 홈에서 서울에 1-2패, 대전 2연패
  3. [날씨] 대체로 맑다가 대기불안정 소나기 가능성
  4. 육군, 제48대 서욱 육군참모총장 이임 및 전역식 개최
  5. 대전의료원 변곡점 맞나... 정부 의지로 기대감 높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