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복수 서문장로교회 장로, 한우리신협 이사장 재당선되다

김복수 서문장로교회 장로, 한우리신협 이사장 재당선되다

지난해 4억5000만원 당기순이익 내는 성과 거두고 건실한 경영으로 조합원들의 지지 받다

  • 승인 2020-01-19 00:23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5e22efae587c5
김복수 서문장로교회 장로가 한우리신협 제43차 정기총회에서 이사장에 재당선됐다.

김복수 장로는 지난 18일 기독교연합봉사회관에서 열린 한우리신협 제43차 정기총회에서 대전 최대 규모로 안정된 경영으로 신뢰 받는 '평생어부바' 한우리신협 이사장에 재당선돼 앞으로 2년 동안 직무를 수행하게 됐다.

5e22efeaa06e4
이날 정기총회에서는 2020회계연도 사업계획과 예산(안) 승인 등 회무처리후 신임 이사장을 선출했다.

이날 김용환 서문장로교회 목사가 정기총회에 앞선 예배에서 정기총회 일정과 한우리 신협을 위해 축복의 기도를 드렸다.

1부 기념식에서는 김복수 이사장이 우수조합원과 직원을 표창한데 이어 추천장학생 10명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다.

5e22ef89aab03
김복수 이사장은 "한우리신협은 지난해 어려운 경제 여건 가운데서도 4억 5000 만 원의 당기순이익을 내는 성과를 거둬 건실한 경영으로 조합원들의 지지를 받아 제가 이사장에 재선출된 것 같다"고 말했다.

김복수 이사장은 "해마다 금융경영은 많은 변화와 빠른 발전으로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고 있고, 변화의 흐름에 부응하며 협동조합의 소명에 충실하고자 조합 임직원들은 유관상급기관이나 주변 조합들과의 협력과 상생 속에 최대한의 성과를 얻고자 끊임없이 노력하고 성장해왔다"고 말했다.

김 이사장은 "더불어 함께하는 신협의 정신을 잊지 않고 저희 조합은 사회봉사 활동과 어려운 곳을 후원하는 나눔의 정신을 실천했다"며 "특히 보증부 서민대출은 대전과 충남에서 10여 년간 선두에서 솔선수범하는 우수조합으로 표창을 수여 받았고, 조합 창설 이후 경영 결손 없이 꾸준한 성장으로 매년 배당을 이행했다"고 말했다. 또 "사회봉사단체에 참여하고 실천할 수 있었던 것은 조합원님들의 변함없는 관심과 성원이 뒷받침되었기에 가능했던 일"이라며 "앞으로도 조합은 규모의 성장과 더불어 조합원님들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계획을 구상하고 계획해 실행해가도록 노력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김 이사장은 "조합원님들의 성원으로 지난 4년간 임기를 대과 없이 마무리했다"며 "임기 내 지켜봐 주시고 조언해주신 관심과 사랑에 다시 한 번 감사 인사 드린다"고 말했다.

5e22efc8029b7
이날 박병석 서갑 국회의원(한밭제일교회 집사), 설동호 대전시교육감(한몸교회 장로), 박용갑 중구청장, 장종태 서구청장(서대전제일교회 장로)이 차례로 축사하고 김복수 이사장의 재당선을 축하해줬다.

이날 김윤식 신용협동조합중앙회장은 축사에서 "한우리신협은 '수치'를 넘어 '가치'라는 한국신협의 이념을 한 걸음 더 실천하고 우리 사회의 아픈 곳, 낮은 곳, 약한 곳을 지키며 조합원의 오랜 벗이자 든든한 이웃으로 아름다운 동행을 이어오고 있다"고 말했다.

5e22ef2dd42c2


김 회장은 특히 "한우리신협이 앞으로도 조합원과 지역사회를 위해 빛과 소금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조합원 여러분의 따뜻한 격려와 아낌없는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이어 "경자년은 이 땅에 신협이 뿌리내린 지 60주년이 되는 매우 뜻깊은 해"라며 "평생어부바 신협이 조합원 여러분께 더 넓은 등을 내어드리는 해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감독대행으로 조민국 전 울산 감독 선임
  2. [날씨] 돌풍 동반한 소나기·우박 전망돼…"시설물 주의를"
  3. 조민국 대전 감독 대행, 플레이오프 포기하기엔 이르다
  4. 감독 교체효과 없었던 대전, 플레이오프 진출도 적신호?
  5. 지정배 전 전교조 대전지부장 "7년 만에 복직… 교육자들이 더 책임지는 자세 가져야"
  1. 대전하나시티즌 홈에서 서울에 1-2패, 대전 2연패
  2. [날씨] 대체로 맑다가 대기불안정 소나기 가능성
  3. [로또]929회 당첨번호(9월 19일 추첨)
  4. 연이은 체육대회 취소에 전문 체육인들 '한숨'
  5. 대전·충남 혁신도시 빠르면 다음달 의결전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