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진대, 김종삼 시문학상 시상식… 길상호 시인 수상

대진대, 김종삼 시문학상 시상식… 길상호 시인 수상

  • 승인 2020-02-14 12:30
  • 수정 2020-02-14 12:30
  • 윤형기 기자윤형기 기자
길상호 시인
대진대는 지난 12일 제3회 김종삼 시문학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올해 수상자인 길상호 시인(오른쪽). (사진=대진대 제공)
대진대학교는 지난 12일 대학로 '예술가의 집'에서 제3회 김종삼 시문학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김종삼 시문학상은 대한민국의 대표적 시인인 김종삼 시인(1921~1984)의 시 정신을 고양하고 그의 시 세계를 널리 알리기 위한 취지로 2017년에 제정됐으며, 김종삼 시문학상 운영위원회가 주관하고 김종삼시인기념사업회와 대진대학교가 주최했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지난해 발간된 시집을 대상으로 김종삼 시문학상 운영위원회가 예심과 본심 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했다.

올해 수상자로는 길상호 시인을 선정했으며 수상작은 '오늘의 이야기는 끝이 났어요 내일 이야기는 내일 하기로 해요'(걷는사람 펴냄, 2019년 9월)다.

길 시인은 2001년 한국일보 신춘문예를 통해 등단했다. '오동나무 안에 잠들다', '모르는 척', '눈의 심장을 받았네', '우리외 죄는 야용', 사진에세이 '한 사람을 건너왔다'를 출간했으며 현대시동인상, 천상병시상 등을 수상했다.


포천=윤형기 기자 moolgam@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5.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1.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2.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3.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4.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5.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