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부평풍물대축제, 2020-2021년 예비 문화관광축제 지정

인천부평풍물대축제, 2020-2021년 예비 문화관광축제 지정

문화체육관광부, 부평풍물대축제 인천의 대표 축제로 인정

  • 승인 2020-02-14 12:41
  • 주관철 기자주관철 기자
부평풍물대축제, 2020-2021년 예비 문화관광축제 지정 (5)
부평풍물대축제, 2020-2021년 예비 문화관광축제 지정
인천시 부평구(구청장 차준택)는 부평풍물대축제가 문체부에서 선정하는 '2020-2021년 예비 문화관광축제'로 지정됐다고 14일 밝혔다.

부평풍물대축제는 이에 따라 향후 2년간 국내·외 홍보, 마케팅 지원, 빅데이터 분석 등을 지원받게 된다. 이어 오는 2022년 이후 문화관광축제로 지정되면 2년씩 최대 10년까지 국비보조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부평풍물대축제는 지난 2014년부터 2019년까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서 주관하는 지역대표 공연예술제 우수축제로 6년 연속 선정돼 국고보조금을 지원받은 인천 유일의 축제다. 올해는 오는 10월 16일부터 18일까지 부평대로와 부평 일원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차준택 구청장은 "이번 예비 문화관광축제 지정으로 부평풍물대축제가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지난해 아프리카 돼지열병으로 축제가 취소돼 큰 아쉬움이 있었는데, 이번 문체부의 지정이 부평풍물대축제를 사랑하는 모든 분들에게 작은 위로와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천=주관철 기자 jkc052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동부경찰서, 대동천 산책로 색단장
  2. '나무를 바라보는 아홉가지 시선' 백향기 작가 작품전
  3.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보유 주식 현황
  4. [포토 &] 새의 죽음
  5. 대전시청 철인 3종팀, 문체부장관배 대회 개인전.단체전우승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충남서 화재·교통 사망사고
  2. 기사회생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은?
  3. 與, 다음달 초 행정수도 이전 범위 내놓는다
  4. 대전경찰 노후아파트 범죄예방진단 추진
  5. 6대 광역시-제주도 문화예술교류전 대전에서 개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