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18일 화요일)

[개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18일 화요일)

  • 승인 2020-02-18 00:00
  • 수정 2020-02-18 00:0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11개
[개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18일 화요일)

戌개 띠

詩禮之訓格(시례지훈격)으로 아버지가 아들을 불러 앞에 앉혀놓고 교훈된 이야기를 해주는 격이라. 서로가 서로를 좀더 알고 더 가까워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요, 혼자서는 살아갈 수 없는 것인바 타인의 충고도 받아들이라.

34년생 나 혼자서 해도 충분히 가능하리라.

46년생 배우자의 공도 생각하라.

58년생 병, 반드시 차도가 보이게 된다.

70년생 친구들에게 왕따 당하는 것을 조심하라.

82년생 친구에게 도움을 청하면 해결 되리라.

94년생 여행은 재충전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정리=김현주 기자

구홍덕32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김승태 대전시립연정국악원장 "대전을 형상화한 랜드마크 공연 선보일 것"
  2. 미룸갤러리 삼성동 인쇄골목으로 이전… "문화복합공간으로"
  3. 시티즌 올 시즌 첫 유관중 경기, 리그 최다 관중 기록
  4. 한화이글스, 16일 올 시즌 첫 '키즈데이' 진행
  5. [날씨] 충청권 30~50㎜ 강한 비
  1. 체육계 폭력·비리 근절될까...'故최숙현법' 시행된다
  2. '사라진 동네, 남겨진 기억' 목동4·선화B구역 지역리서치 프로젝트 전시
  3. [한줄서가] 코의 한의학, 노동자 주주, 하루 10분 그림책 질문의 기적 등
  4. 대전하나시티즌 17일 이랜드전 경기 티켓 예매 시작
  5. "14일 택배 쉽니다"… 임시공휴일 '택배 없는 날' 이용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