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명언] 2020년 2월 20일

[오늘의 명언] 2020년 2월 20일

  • 승인 2020-02-20 00:00
  • 수정 2020-02-20 00:00
  • 이은지 기자이은지 기자
GettyImages-480017544
게티이미지뱅크

청년기에는 기억이 가장 강렬하고 가장 오래 남기 때문에 기억에 특별세를 부과해야 한다. 그러나 무엇을 기억할 것인가를 선택하는데 있어서는 최고의 주의력과 선견지명이 필요한데, 청년기에 습득한 교훈은 평생 기억되기 때문이다. 

The memory should be specially taxed in youth, since it is then that it is strongest and most tenacious. But in choosing the things that should be committed to memory the utmost care and forethought must be exercised; as lessons well learnt in youth are never forgotten.
 
-쇼펜하우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3.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2. [날씨] 태풍 장미 북상… 내일까지 충청권에 최대 250㎜ 내린다
  3. 대전 올 상반기 공연 개막 편수 지난해 기준 '반토막'
  4. 대전문화재단 새노조 "대표이사 선임, 책임경영 확립 조직개편 정상화 촉구"
  5.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