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24일 월요일)

[양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24일 월요일)

  • 승인 2020-02-24 00:00
  • 수정 2020-02-24 00:0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8양
[양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24일 월요일)

未양 띠

萬古常靑格(만고상청격)으로 천연 상록수림이 드넓은 광야에 펼쳐져 있어 수많은 세월이 흘러도 언제나 푸르른 빛을 발하는 격이라. 항상 있는 그대로를 보존하고 보호하여야 할 것이니 같은 뜻을 가진 사람들을 모아 보존의 방법을 모색해 보라.

31년생 과감히 양보하면 풀린다.

43년생 지금은 때가 아니니 과감히 물러서라.

55년생 출가한 자녀로부터 기쁜 소식이 온다.

67년생 가화 만사성 이것이 진리다.

79년생 이제는 슬슬 정리해야 될 때라.

91년생 내 능력을 과신하지 말 것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정리=김현주 기자

구홍덕32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2.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3.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4. 올해 11개 신규 체육대회, 코로나19로 전부 물거품
  5. [한줄서가] 바보, 인요가, 10대와 통하는 철학 이야기 등
  1.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황선홍vs최용수 한밭벌 빅매치! 누가 웃을까?
  2.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3. ‘이응노와 구글 아트 앤 컬처’ 특별전… 대전 최초 화상 온라인 간담회
  4.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5.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