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24일 월요일)

[양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24일 월요일)

  • 승인 2020-02-24 00:00
  • 수정 2020-02-24 00:0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8양
[양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2월 24일 월요일)

未양 띠

萬古常靑格(만고상청격)으로 천연 상록수림이 드넓은 광야에 펼쳐져 있어 수많은 세월이 흘러도 언제나 푸르른 빛을 발하는 격이라. 항상 있는 그대로를 보존하고 보호하여야 할 것이니 같은 뜻을 가진 사람들을 모아 보존의 방법을 모색해 보라.

31년생 과감히 양보하면 풀린다.

43년생 지금은 때가 아니니 과감히 물러서라.

55년생 출가한 자녀로부터 기쁜 소식이 온다.

67년생 가화 만사성 이것이 진리다.

79년생 이제는 슬슬 정리해야 될 때라.

91년생 내 능력을 과신하지 말 것이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정리=김현주 기자

구홍덕32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2.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3.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4.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5.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