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예빛봉사단, 주거환경개선사업 업무협약 체결

예산군-예빛봉사단, 주거환경개선사업 업무협약 체결

- 치매환자 가정 내 특화된 안전 친화적 개선서비스 제공 -

  • 승인 2020-03-28 16:38
  • 수정 2020-03-28 16:38
  • 신언기 기자신언기 기자
1111
예산군 치매안심센터와 예빛봉사단이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예산군 치매안심센터는 27일 예산군보건소 3층 세미나실에서 예빛봉사단과 주거환경 개선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재가 치매환자의 안전관리 강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주거환경개선 지원서비스는 관내 독거·부부치매 환자 등 취약계층의 가정을 대상으로 낙 상예방을 위한 화장실·거실·현관문 등에 안전 바 설치 및 턱 조절, 미끄럼방지, 야광센서와 야광스티커 등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치매 안심센터는 권역별 사례관리담당자를 통해 우선 지원대상자를 발굴하고 맞춤형 사례관리위원회를 거쳐 총 50가구를 선정하게 되며, 예빛 봉사단과 함께 필요한 공사 범위를 확인하고 대상자별 맞춤 주거환경개선 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보건소에 따르면 치매환자와 노인의 낙상사고는 72%가 가정에서 발생하며, 골절 시 60%는 정상보행이 불가능한 후유증이 생기기 때문에 안전관리가 특히 중요해 주거환경 개선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설명이다.

치매 안심센터 관계자는 "안전에 취약한 치매환자의 가정 내 주거환경개선은 반드시 필요하고 매우 중요하다"며 "현장방문과 의견청취를 통해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1.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2.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