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오넬 메시' 소속팀 FC바르셀로나, 마스크 3만장 기부

'리오넬 메시' 소속팀 FC바르셀로나, 마스크 3만장 기부

  • 승인 2020-03-29 11:27
  • 수정 2020-03-29 11:27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RU20200310357801848_P4
FC바르셀로나[로이터=연합뉴스 제공]
'리오넬 메시'의 소속팀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르셀로나가 중국에서 받은 마스크를 기부했다.

AP통신은 29일(한국시간) 바르셀로나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카탈루냐주에 3만 장의 마스크를 기부했다고 보도했다.

이 마스크는 바르셀로나의 스폰서 회사인 중국 타이핑보험이 보내온 것이다.

바르셀로나는 성명에서 "코로나19 확산을 막으려는 방역 당국의 싸움에 우리 구단도 전력을 다해 함께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바르셀로나는 리그 중단에 따른 재정 부담을 줄이기 위해 선수 연봉을 70% 대폭 삭감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스페인에서는 이날까지 7만3000여 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고, 사망자는 5900여 명에 달한다.
박병주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2. 대전하나시티즌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 경남에 2-2무승부
  3. 황선홍-설기현 2002월드컵 레전드 대결, 무승부
  4.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5. 포천의 아들 임영웅, 팬들도 '영웅'이네~
  1. [오늘날씨] 5월 30일(토)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일, 초여름 더위 “강한 자외선 차단하세요”
  2. 건양대병원, 대전구봉중 업무협약 체결
  3. 황운하 당선인 '조건부 의원면직'으로 국회 입성
  4. 충남대병원, 제5차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5. 군수사령부, 군 급식 예산 조기집행 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