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코로나19 여파학교급식용 지역농산물 팔아주기 행사

예산군, 코로나19 여파학교급식용 지역농산물 팔아주기 행사

- 열무, 솎음배추 등 군청직원 대상 판매행사 가져 -

  • 승인 2020-03-30 08:45
  • 수정 2020-03-30 08:45
  • 신언기 기자신언기 기자
보도자료01_황선봉 군수가 학교급식용 농산물을 살펴보는 모습
황선봉 군수가 학교급식용 농산물을 살펴보는 모습
보도자료01_군청
군청 직원들이 학교급식용 농산물을 구입하는 모습


예산군은 27일 코로나19로 인해 초·중·고등학교의 개학연기가 장기화되면서 학교급식용 농산물 판로가 막힌 농가를 돕기 위한 '학교급식용 지역농산물 팔아주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외식소비가 급감하고 학교급식용 농산물 판로마저 막히자 일부 생산 농산물을 폐기처분하는 등 농민들의 피해가 커진데 따른 것.

군은농산물수확시기가 다가왔음에도 개학연기로 납품하지 못하는 74만원 상당의 열무 424㎏, 41만원 상당의 솎음배추 204㎏, 14만원 상당의 꾸러미 76㎏, 68만원 상당의 딸기 78㎏ 등 물량에 대해 군청 새천년광장에서 직원들을 대상으로 판매했다.

교육지원청에도 37만원 상당의 열무 212㎏, 29만원 상당의 솎음배추 144㎏, 4만5000원 상당의 꾸러미 24㎏을 판매했고 관내 학교에는 273만원 상당의 열무 1560kg, 246만원 상당의 솎음배추 1228㎏을 판매했다.

농산물은관내 기업체에 26만원 상당의 열무 65박스와 16만원 상당의 솎음배추 41박스, 꾸러미 103박스를 각각 학교급식지원센터 배송업체 차량을 이용하여 직접 배송했다.

앞서 군과 교육지원청은 지난 13일부터 공무원을 대상으로 3회에 거쳐 학교급식 납품용 딸기판매를 홍보해 군청 직원들이 126㎏, 교육청 직원들이 121㎏을 각각 판매한 바 있다.

이종욱 농정유통과장은 "이번 판매를 통해 학교급식 참여농가의 어려움이 조금이나 해소되길 바란다"며 "개학 일정이 다시 조정될 경우 판매처를 더 늘려 지역농가에 적극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1.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2.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