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표준화 선도할 기술규격 자동생성시스템 구축

서부발전, 표준화 선도할 기술규격 자동생성시스템 구축

전력그룹사 최초 자재구매규격서 자동생성 기능 선보여

  • 승인 2020-04-01 09:34
  • 수정 2020-04-01 09:34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보도자료_그림1
한국서부발전은 발전소 기자재 구매 업무의 표준화를 위해 착수한 기술규격서 자동생성시스템(WP-SPEC) 개발을 전력그룹사 최초로 완료했다. 사진은 기술규격 자동생성시스템 구성도.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1일 발전소 기자재 구매 업무의 표준화를 위해 착수한 기술규격서 자동생성시스템(WP-SPEC) 개발을 전력그룹사 최초로 완료했다고 밝혔다.

서부발전에 따르면 기술규격서는 발전설비 운영관련 기자재 구매 시 설비의 기능적·물리적 특성, 필요조건 등을 고려해 제작·생산에 적합하도록 기술적인 소요를 적절한 용어로 기술한 문서를 말한다.

특히, 기술규격소를 작성하는 업무는 발전소 운영을 위한 핵심 업무 중의 하나로 서부발전에서는 작년 한 해 동안 약 1700여건의 자재구매 기술규격서를 작성했다.

서부발전은 이번 시스템 개발 과정에서 기술규격서 작성 시간을 단축해 업무효율성을 높이고, 국가법령 또는 사규의 변경사항 발생 시 내용이 즉각 반영되게 하여 신뢰도를 제고하는 등 업무를 표준화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이를 위해 시스템에는 서부발전이 자체 제작한 337건의 표준규격서가 기초문서로 탑재되었으며, 빅데이터를 활용한 내용 모듈화 작업으로 약 5만여 건의 모듈을 초기데이터로 구축했다.

또 이 시스템은 규격서 스마트 추천기능을 통해 사용자가 모듈을 선택하여 사용할 수 있도록 했으며, 작성 문서를 공유하기 위한 문서 자료함 기능을 탑재하여 직원들의 경험과 지식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기존의 수기결재 대신 온라인 결재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사용자의 편의성 향상에 초점을 맞추었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현재 개발된 시스템에 만족하지 않고 중장기 로드맵에 따라 기술규격 자동생성시스템을 고도화하여 빅데이터 기반 발전자재 구매 자동화 프로세스를 구축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발전소 내 단순·반복 업무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개선함으로써 발전업무의 효율화 및 표준화를 적극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단재 신채호 선생 대전 최초 추모제 '내의연결사심' 숭고한 뜻 새겼다
  2. 황선홍, FA컵 첫 승 했지만 가야할 길 멀다. 서울과는 만나고 싶어
  3. 시티즌, FA컵 첫 경기서 춘천에 3-0대승! 3라운드 진출
  4. [오늘날씨] 6월 7일(일) 전국 맑고 무더위, 낮 최고 32도... “자외선 차단 꼭 하세요”
  5. 천안서 계모에 의해 가방서 숨진 9살 추모 이어져
  1. 대전하나시티즌 춘천에 3-0대승! FA컵 3라운드 진출
  2. 성남시 코로나 확진자, 업무차 대전 방문 '대전시 감염차단 즉각조치'
  3. [날씨] 아침 '안개'·오후엔 '폭염' 주의보… 체감기온 31~33도
  4. [주간날씨 예보] 월·화 '폭염특보' 예상… 수요일부턴 비소식 가능성
  5. 아산시, ㈜톱텍과 150억원 규모 마스크 생산 투자 MOU 체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