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코로나19 피해 사업자 세정지원 적극 나서

국세청, 코로나19 피해 사업자 세정지원 적극 나서

133만 소규모 개인사업자에 예정고지 제외 및 고지 유예
3만8천 특별재난지역 등 피해 법인사업자 신고기한 연장

  • 승인 2020-04-02 12:00
  • 수정 2020-04-02 12:00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사진자료1)코로나1
국세청은 2일 코로나19로 인한 매출 급감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업자를 지원하기 위해 4월 부가가치세 예정고지·신고 대상 사업자에게 적극적인 세정지원을 실시키로 했다.

국세청은 개인 사업자의 경우, 특별재난지역과 코로나19 직접 피해 사업자, 수입금액 일정규모 이하 소규모 사업자에게 직권으로 예정고지 제외(48만 명)·고지 유예(85만 명) 등의 편의를 줄 방침이다.

법인 사업자 3만8천 명에게는 특별재난지역은 1개월, 코로나19 직접 피해 사업자는 3개월 직권으로 연장해 준다는 계획이다.

개인 일반과세자는 직전 과세기간(2019.7~12월) 납부세액의 1/2에 해당하는 예정고지세액을 다음 달 27일까지 납부해야 한다.

사업부진 시에는 올해 1~3월 사업실적에 대해 예정신고하는 방법을 택할 수 있고 이 경우 예정고지는 결정취소 된다.

고지세액 30만 원 미만인 경우는 제외되며, 7월 확정신고 시 납부세액에서 차감된다.

법인사업자는 1~3월까지의 사업실적에 대한 부가가치세를 다음 달 27일까지 신고·납부해야한다고 국세청은 설명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2.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3.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4.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5.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1.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키다리 아저씨(?)의 인터뷰 중독
  2.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3. 대전 유성 구즉초 등교길에 장송곡... 학부모들 “해도 너무하다”
  4. [날씨] 전국적 폭염주의보 시작… 대전·세종·충남 낮 최고기온 31도
  5. [대전기록프로젝트] 뼈대 드러내는 소제동, 깊어지는 원주민의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