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마을공동체 활성화 앞장선다!'

태안군, '마을공동체 활성화 앞장선다!'

'태안군 마을만들기 활성화 지원 조례' 실시 앞두고 마을공동체 정책설명회 가져

  • 승인 2020-04-07 09:23
  • 수정 2020-04-07 09:23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마을공동체활성화 정책설명회
태안군이 마을만들기 활성화를 위해 지난 6일 군청 대강당에서 '마을공동체 정책 설명회'를 가졌다. 사진은 마을공동체 정책설명회 모습


태안군이 자치분권 활성화와 지방행정에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 등을 위해 마을공동체 활성화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지난 6일 군청 대강당에서 가세로 군수를 비롯한 군 관계자들이 모인 가운데 ‘마을공동체 정책동향과 태안군의 대응방향’을 주제로 마을공동체 정책 설명회를 가졌다.

군은 정부의 자치분권 기조로 정책 수립 및 실행에 주민주도·민관협치·행정협업·정책 융복합 등이 요구됨에 따라 ‘태안군 마을만들기 활성화 지원 조례’를 추진하고 있으며, 이날 설명회는 다양한 마을만들기 관련 시책 추진에 앞서 행정 내부의 폭넓은 이해와 공감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충남연구원 정석호 박사(충남마을만들기 지원센터)가 마을공동체 정책동향과 태안군의 대응방향이란 주제로 의 발표와 질의응답이 진행됐다.

정 박사는 농어촌정책의 정비방향으로 ▲지속가능한 민관협치 시스템 구축 과제 해결 ▲새로운 정책 동향 선제적 대응 ▲도시와 농어촌의 협력 관계 모색 ▲읍·면 주민 생활권 단위의 공간계획 강화 등을 꼽았으며, 자치분권 시대의 태안군 마을만들기 활성화 방향으로 행정의 업무조정과 조직개편, 중간지원조직의 제도적 이해와 통합적 설치 등을 제시했다.

정석호 박사는 “앞으로 정부의 국민 수요자 중심 마을만들기 정책과 공모사업은 계속 확대될 것”이라며 “태안군도 정부 정책방향에 맞게 주민을 지원할 수 있는 중간지원조직의 기능을 강화하고 확대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가세로 군수는 “시대의 변화와 정부 정책에 적극 대응해 ‘지속 발전 가능한 태안’을 만들어 가야 한다”며 “앞으로 태안만의 특성 및 경험을 반영한 민·관 협치 시스템을 구축해, 주민역량강화에 힘쓰고 지역 공동체를 활성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태안군은 이달 초 충청남도 주관 2020년 시·군 공동체통합지원센터 설치 지원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으며, 태안군 농어촌마을지원센터와 향후 설치 계획 중인 도시재생지원센터를 통합한 ‘공동체통합지원센터’ 구축으로, 행정과 민간이 유기적으로 협력하는 체계적·효율적 공동체사업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시 '고강도 생횔 속 거리두기' 일주일 연장
  2. [날씨] 구름 많은 하루… 기온은 28도까지 올라
  3. [속보] 대전서 4일 코로나 19 확진자 5명 추가 발생… 누적확진자 134번째
  4. 공주시, 코로나19 네 번째 확진자 발생…접촉자 14명 음성
  5.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1. [코로나19]병원 내 감염 또 나와...아웃렛 동선에 포함
  2. [속보]4일밤 대전 확진자 2명 더 나와...누적 137명째
  3. 대전시의회 후반기 의장 선출 놓고 파행 수순... 권중순 사퇴·일부 의원 무기한 농성
  4. [주중날씨 예보] 월요일 제외 일주일 내내 비 온다
  5. 천안시, 고분양가 성성 푸르지오 4차 '제동'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