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보건환경연구원, 사회복지시설 먹는물 무료 수질검사

충북보건환경연구원, 사회복지시설 먹는물 무료 수질검사

  • 승인 2020-04-07 09:43
  • 수정 2020-04-07 09:43
  • 오상우 기자오상우 기자
충북도보건환경연구원은 '2020년 도민 지원사업'으로 지하수를 먹는 물로 사용하는 사회복지시설에 대해 무료 수질검사를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대상 사회복지시설은 영유아·아동, 노인, 장애인 등 상대적으로 건강에 취약한 계층의 복지시설이다.

먹는 물 검사는 미생물(세균)뿐 아니라 물속에 함유된 중금속과 발암물질 등 46가지 항목이 대상이며, 수질 기준을 초과할 경우 음용을 중지하고 개선할 것을 안내했다.

연구원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면역력이 약한 계층의 건강 보호뿐 아니라 27만원 상당의 수질검사 비용도 절약할 수 있어 경제적인 지원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수질검사를 희망하는 사회복지시설은 보건환경연구원(☎043-220-5971~7)으로 신청하면 된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2. 단재 신채호 선생 대전 최초 추모제 '내의연결사심' 숭고한 뜻 새겼다
  3. 황선홍, FA컵 첫 승 했지만 가야할 길 멀다. 서울과는 만나고 싶어
  4. [오늘날씨] 6월 5일(금) 전국 맑고 남부 폭염 "내일은 덜 더워요"... 오후 경북내륙 소나기
  5. 시티즌, FA컵 첫 경기서 춘천에 3-0대승! 3라운드 진출
  1. 대전하나시티즌 춘천에 3-0대승! FA컵 3라운드 진출
  2. 천안서 계모에 의해 가방서 숨진 9살 추모 이어져
  3. 대전·세종 아파트 매매가 다시 상승세… 충북 방사광가속기 호재
  4. 성남시 코로나 확진자, 업무차 대전 방문 '대전시 감염차단 즉각조치'
  5. 아산시, ㈜톱텍과 150억원 규모 마스크 생산 투자 MOU 체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