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기념물 1호 문학산성, 더 꼼꼼하게 보존한다

인천시 기념물 1호 문학산성, 더 꼼꼼하게 보존한다

종합정비 계획 수립용역 착수
연차·구간별 활용안 마련키로
지역역사 상징 시민 관심 높아

  • 승인 2020-04-12 16:30
  • 수정 2020-04-12 16:30
  • 신문게재 2020-04-13 6면
  • 주관철 기자주관철 기자
문학산성
문학산성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시 기념물 1호(1986년 12월 지정)인 문학산성의 체계적인 보존 관리계획 수립을 위해 '인천 문학산성 종합정비계획 수립 용역'을 착수했다고 10일 밝혔다.

문학산성은 인천 역사의 상징으로 그동안 종합적인 정비계획 없이 부분적인 지표·시굴조사와 보수공사만 실시해 왔다. 그러나 2015년 문학산 정상부 개방이후, 문학산성에 대한 시민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문화재 전문조사기관을 통한 종합정비계획 수립의 필요성이 제기됐다.

이번 문학산성 종합정비계획 수립용역은 기존 지표·발굴조사 결과에 대한 정리·분석을 비롯해 문학산성 성벽, 내부시설물 등에 대한 정밀 현황조사와 성곽에 대한 정밀안전진단, 학술대회(세미나) 등을 향후 10개월에 걸쳐 실시하게 된다. 시는 이를 통해 문학산성에 대한 연차별, 구간별 종합정비 계획과 활용계획을 수립한다는 계획이다.

시 백민숙 문화재과장은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문학산성 관리방안에 대한 정책방향을 결정함으로써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인천=주관철 기자 jkc052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2.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3.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4.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5.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1.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2. 대전 청소년 12%가 'n번방' 접근 경험
  3. 대전현충원, 제65회 현충일 참배객 편의 계획 발표
  4. 군수사령부, 군 급식 예산 조기집행 한다
  5. 대전현충원 현판 35년만에 안중근체로 교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