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다문화]베트남과 한국의 스승의날

[대전시다문화]베트남과 한국의 스승의날

  • 승인 2020-05-20 15:27
  • 수정 2020-05-20 15:27
  • 신문게재 2020-05-21 9면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스승의날
한국의 스승의 날은 5월 15일이지만 베트남의 스승의 날은 11월 20일이다. 베트남에선 스승의 날이 되면 선생님들과 학생들은 운동장에 모여 국기 게양과 국가를 연주 한다. 그 다음 담임 선생님과 각 반 학생들이 교실에 모여 학생들이 각자 준비한 여러 가지 선물을 선생님께 드리거나, 반장이 학생들과 함께 준비한 선물과 손 편지를 드린다. 선생님께 드리는 선물은 여자 선생님들께는 주로 손수건을, 남자 선생님들께는 넥타이를 드린다. 또 다른 점으로는 한국에서는 카네이션을 드리지만 베트남에서는 장미꽃을 드린다. 그리고 스승의 날에 선생님들은 베트남 전통 의상인 아오자이를 입고 학교에 나온다. 요즘에는 국기 게양과 국가 연주가 끝나고 나서 학생들이 담당 선생님과 국내 여행을 가기도 하고, 함께 밥을 먹고 노래방에 가서 즐겁게 시간을 보내기도 한다. 나라마다 다 스승의 날을 지내는 방식은 다르지만 모두들 선생님의 은혜를 감사하는 마음을 표현할 수 있는 날인 것 같다.



레티화 명예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생활체육프로그램 개발·보급사업’ 운영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1위로 올라서
  3. [오늘날씨] 5월 27일(수) 전국 쾌청, 한낮 따뜻...“강한 자외선 주의하세요”
  4.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5.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1.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2. [날씨] 맑은 하늘에 한낮 25도까지 올라… 28일 오후 다시 비소식
  3.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4.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5.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