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국악협회, 단재 신채호 선생 추모제 6월 6일 거행

대전국악협회, 단재 신채호 선생 추모제 6월 6일 거행

코로나19로 2월21일서 한차례 연기
초대인원 제한과 열체크로로 방역 총력

  • 승인 2020-05-21 15:31
  • 수정 2020-06-23 13:52
  • 이해미 기자이해미 기자
단재신채호선생 순국84주기추모제_포스터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한 차례 미뤄진 '단재 신채호 선생 순국 84주기 추모제'가 오는 6월 6일 대전 중구문화원에서 치러진다.

사단법인 한국국악협회 대전시지회는 올해 단재 선생의 서거일인 2월 21일 추모제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 확산으로 미뤘다.

코로나 예방을 위해 초대 인원 제한을 비롯해 열 체크와 문진표 작성 등 방역에 총력을 기울여 추모제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추모제는 단재 선생의 순국 84주기를 맞아 선생을 추모하고 그 정신을 널리 기리는 공연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대전이 배출한 독립운동가 단재 선생의 독립운동 정신을 예술적으로 승화해 대전지역민에게 독립의 역사적 의미와 숭고한 정신을 함양하고자 기획됐다. 헌시, 천고축원 비나리, 살풀이, 회심곡, 가곡 '내 영혼 바람 되어', '지전씻김살풀이'가 공연될 예정이다.

특히, 6월 6일 현충일에 추모제를 거행해 그 의미를 더하는데, 이환수 대전국악협회 지회장은 "민족의 삶과 애환, 정서가 담겨있는 국악을 접목한 추모공연을 통해 지역민과 함께 소통하는 나눔의 장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해미 기자 ham723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2021시즌 전력강화 어디까지 왔나?
  2. [나의 노래] 화사의 'Fly me to the moon'
  3. 한화이글스 선수들, 팬사랑 노래제작 영상공개
  4. 부산지역 '4050 교수' 200명, 이진복 부산시장 예비후보 지지 선언
  5. [목요광장] 테스형, 고맙습니다.
  1. [중도시평] 싱어게인 ‘30호’ 그리고 배재대
  2. 목포시 "모든 시민 대상 재난지원금 지급 계획 없다"
  3. [편집국에서] 충청대망론
  4. [우창희의 세상읽기] 국산 1호 ‘코로나19 치료제’ 뜨거운 논쟁
  5. [코로나19 사태 1년] 대유행 기로마다 종교발 확산… "기독교 불신 해소해 나가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