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하나시티즌, 제주에 극적인 역전승... 안드레 리그 '득점 1위' 올라

대전하나시티즌, 제주에 극적인 역전승... 안드레 리그 '득점 1위' 올라

  • 승인 2020-05-23 21:52
  • 수정 2020-06-17 11:14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clip20200523214750
대전하나시티즌이 23일 제주에서 열린 K리그2 3라운드 원정경기에서 3-2로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안드레가 동점골을 성공하고 세리모니를 선보이고 있다(대전하나시티즌)

 

카드 한 장이 극적인 반전을 이끌어낸 경기였다. 

 

대전하나시티즌의 제주 원정경기에서 역전승을 거두며 리그 최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23일 오후 4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3라운드 제주유나이티드FC와 대전하나시티즌과의 경기에서 대전이 제주에 3-2역전승을 거뒀다.

대전의 출발은 좋지 못했다. 전반 2분 제주 이창민이 슈팅으로 슈팅을 시작으로 주민규와 아길라르가 연달아 대전의 골문을 위협했다. 대전은 박용지와 윤승원이 슈팅을 날리며 맞불을 놓았으나 제주가 경기 주도권을 잡으며 압박 수위를 높여갔다. 

 

결국, 전반 18분 제주가 선제골을 넣으며 앞서갔다. 아길라르의 패스가 대전 수비벽에 맞고 튀어 오른 볼을 공민현이 시저스킥을 날려 대전의 골망을 갈랐다.

선제골을 허용한 대전은 반격에 나섰으나 중원싸움에서 제주에 밀리며 어려운 경기를 이어갔다. 전반을 0-1로 마친 대전은 김승섭을 빼고 최재현을 투입해 분위기 전환에 나섰다. 그러나 후반 9분 제주에게 추가골을 내줬다. 공민현의 절묘한 패스를 이어받은 주민규가 골키퍼 김동준을 제치며 골을 성공시켰다.

0-2로 뒤진 대전은 후반 13분 조재철의 공격 전개과정에서 상대 수비의 파울로 넘어졌고 주심이 PK를 선언하며 추격골 기회를 잡았다. 키커로 나선 안드레는 침착하게 골을 성공시켰다. 안드레의 리그 4번째 득점이었다. 후반 24분 대전에 또 한 번의 행운이 찾아왔다. 

 

제주 이창민이 시도한 무리한 태클에 박진섭이 쓰러졌고, VAR판독이 추가로 선언된 끝에 레드카드(퇴장)가 선언됐다.

수적 우위를 잡은 대전은 경기 주도권을 가져오며 제주를 압박했다. 후반 26분 이슬찬을 빼고 정희웅을 투입해 공세를 강화했고 후반 34분 박용지와 윤승원이 연달아 슈팅을 시도했다. 후반 35분 드디어 동점골이 터졌다. 좌측 측면에서 올라온 패스가 윤승원과 제주 수비벽에 맞고 흘러나왔고 이것을 박진섭이 받아 제주의 골망을 갈랐다. 

 

동점골을 넣은 대전은 공세를 멈추지 않았다. 후반 42분 이규로가 좌측 측면에서 올려준 크로스를 윤승원이 헤더로 방향을 바꿔 골을 터트렸다. 대전의 집요한 막판 파상공세가 결국 역전골을 만들어냈다. 경기는 3-2 대전의 승리로 끝났다.

제주에 극적인 역전승을 거둔 대전은 2승1무를 기록하며 승점 7점으로 같은 날 승리를 거둔 부천에 이어 리그 2위를 기록했다. 안드레는 3경기 연속골로 4득점을 기록하며 득점 1위에 올랐다. 대전은 오는 26일 안산을 홈으로 불러들여 홈 첫 승에 재도전한다. 


금상진 기자 jodp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2.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3.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4.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5.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1.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2.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3. 목원대 양궁팀 감원 결정에 대전양궁협회 '반발'
  4. 한화이글스, '리멤버 유(Remember you)' 이벤트 진행
  5. [날씨]대체로 맑고 10도 내외 큰 일교차 주의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