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취약해역 순찰 등 다목적 무인비행기 본격 운용

태안해경, 취약해역 순찰 등 다목적 무인비행기 본격 운용

해양오염 감시, 해양사고 취약장소 순찰 등 활용범위 확대

  • 승인 2020-05-23 22:01
  • 수정 2020-05-23 22:01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태안해양경찰서는 각종 불법행위 및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취약해역 순찰활동 등에 무인비행기 드론 운용을 본격화한다고 23일 밝혔다.

태안해경이 운용하는 무인비행기는 전장 1.44m, 전폭 1.80m, 무게 3.5kg, 시속 50~80km의 속도로 최대 90분간 하늘을 비행하며 주·야간 반경 10km내 영상을 전송할 수 있다.

유병삼 해양오염방제과장은 “해양오염 예방이나 연안사고 안전관리 차원의 순찰활동과 함께 선박사고 유출기름 범위 탐색 등 해양경찰 업무전반에 걸쳐 무인드론의 활용범위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깨끗한 미래바다의 안전을 위해 혁신적 기술과 장비 응용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제주에 극적인 역전승! 안드레 리그 득점 1위 등극
  2. '만년 유망주' 김민우, 올 시즌 한화 토종 에이스 우뚝
  3. [영상]코로나 시대에 맞이하는 여름! 에어컨 켜야 하나 말아야 하나
  4. 대전문화재단 위·수탁 시설 대전문학관의 '독립' 가능할까
  5. [새책] 사막 위 해탈로 얻는 진정한 평화 '문도선행록'
  1. '첫 시험 전 범위' 등교 개학 연기에 중2도 내신 부담 커져
  2. 마당극패 우금치 별별마당 우금치 ‘수근수근 버스킹’
  3. [5월 25일 실종아동의 날] 대전서 올해 미제 실종 아동 벌써 3명… 지문사전등록제 적극 활용해야
  4.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과 고 김일 선수의 인연
  5. [건강] 이재준 원장 "대학병원급 원스톱 시술로 지역주민 건강 책임지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