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욱 건양대병원 교수 '약물내성 확인용 소변 검출키트' 특허

이종욱 건양대병원 교수 '약물내성 확인용 소변 검출키트' 특허

  • 승인 2020-05-26 09:43
  • 수정 2020-06-29 15:11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건양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이종욱 교수

건양대학교병원은 진단검사의학과 이종욱 교수가 '약물 내성 확인용 소변 검출키트'를 발명해 특허를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받은 특허 내용은 '항생제 내성 확인용 소변 검출키트(가칭 KY-test)'로 소변 내 세균 존재 여부와 항생제 감수성을 한 번에 진단할 수 있는 검사법이다.

이종욱 교수가 특허받은 'KY-test' 키트는 소변배양검사와 항생제 감수성을 동시에 확인해 환자에게 맞는 항생제 치료를 한시라도 빨리 시행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특히, 항생제 종류에 따른 내성 여부까지 확인이 가능해 약물종류 선택에도 매우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다.

이종욱 건양대학교 진단검사의학과 교수는 "진단검사의학과 입장에서는 질병의 원인균과 감수성 검사가 중요한 반면, 임상 의사는 환자에게 사용한 항생재에 대한 결과를 중요시하는 경향에 착안해서 연구를 시행했다"며 "이번 특허기술이 상용화 되면 미생물 검사실을 별도로 운영하지 않는 병·의원에서도 매우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시 '고강도 생횔 속 거리두기' 일주일 연장
  2. [날씨] 구름 많은 하루… 기온은 28도까지 올라
  3. [속보] 대전서 4일 코로나 19 확진자 5명 추가 발생… 누적확진자 134번째
  4. 공주시, 코로나19 네 번째 확진자 발생…접촉자 14명 음성
  5. [코로나19]병원 내 감염 또 나와...아웃렛 동선에 포함
  1.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2. [속보]4일밤 대전 확진자 2명 더 나와...누적 137명째
  3. 대전시의회 후반기 의장 선출 놓고 파행 수순... 권중순 사퇴·일부 의원 무기한 농성
  4. 김일태 논산시청 직원, ‘기역자형 칫솔’ 발명
  5. [주중날씨 예보] 월요일 제외 일주일 내내 비 온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