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한우 단양군수, 최명서 영월군수와 ‘동서6축 제천∼영월 고속도로 신설사업’ 의견 교환

류한우 단양군수, 최명서 영월군수와 ‘동서6축 제천∼영월 고속도로 신설사업’ 의견 교환

  • 승인 2020-05-31 10:40
  • 수정 2020-05-31 10:40
  • 손도언 기자손도언 기자
보도1)류한우 단양군수와 최명서 영월군수 업무협의 사진2
류한우 단양군수(오른쪽)와 최명서 영월군수 업무협의
류한우 단양군수는 지난 29일 최명서 영월군수를 방문해 동서6축 제천∼영월 고속도로 신설사업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제천∼영월 고속도로(제천JCT∼동제천IC∼동단양IC∼영월) 개설은 수도권과 낙후된 충북 내륙권, 강원남부권을 연결하는 통로이다.

총연장 250.4㎞에 달하는 평택∼삼척 동서고속도로는 1997년 착공해 2015년 충주∼제천 구간 개통 이후 6년이 지난 현재까지 잔여 구간 착공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

다만 제천∼영월(29.0㎞) 구간이 지난해 예비타당성 조사대상으로 선정돼 진행 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동서 고속도로가 신설되면 노선주변 관광지 접근성이 향상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게 되어 낙후지역의 발전을 가속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2015년 강원 태백·동해·삼척·영월·정선과 충북 제천·단양 등 7개 지자체는 동서고속도로 추진협의회를 결성하고 포럼, 대국민 서명운동 등 다각적인 활동을 전개해 나가고 있다.

류한우 단양군수는"동서고속도로 조기완공은 동서의 균형발전 핵심 축으로 자리 잡게 되고 지역발전을 앞당기게 될 것"이라며 행정력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단양=손도언 기자 k-55son@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황선홍vs최용수 한밭벌 빅매치! 누가 웃을까?
  2. [한줄서가] 바보, 인요가, 10대와 통하는 철학 이야기 등
  3. 올해 11개 신규 체육대회, 코로나19로 전부 물거품
  4.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5. ‘이응노와 구글 아트 앤 컬처’ 특별전… 대전 최초 화상 온라인 간담회
  1.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2. [새책] 작품을 수놓은 무수한 정체성과 사랑… '소녀 연예인 이보나'
  3. 한화이글스 송창식 선수 은퇴
  4. [한방병원 이대로 괜찮은가] 상. 우후죽순 늘어나는 한방병원… 그 이유는?
  5. [날씨] 오전까진 빗방울… 오후부터 더워져 한낮 27도 '후덥지근'

실시간 주요뉴스